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리비아군 '카다피 제거' 성명

카다피 장악력 약화..리비아 내전 우려
Written by. 강치구   입력 : 2011-02-22 오전 10:15:46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리비아의 소요 사태가 격화되는 가운데, 알 자지라 방송에 따르면 리비아군 장교 일부는 이날 동료 장병들에게 보내는 성명을 통해 "국민의 편에 서서 카다피를 제거하는 것을 도와야 한다"면서 "남은 장병들은 트리폴리로 진군해야 한다"고 촉구해 군의 이탈 현상이  가속화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1일(현지시간) 알-자지라 방송과 AP, AFP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카다피의 퇴진을 요구하는 시민이 20일 밤 트리폴리의 도심에 있는 그린 광장 일대에 진출, 다음날 새벽까지 무장한 친정부 세력의 무차별 공격 속에서도 시위를 벌여 국가원수 무아마르 카다피의 장악력이 약화되면서 내전상황으로까지 치달을 가능성이 우려되고 있다.

   목격자들은 이날 트리폴리에서 보안군들이 시위대를 향해 무차별적인 총격을 가해 여성을 비롯한 다수의 사망자가 발생했다고 증언했다.

   또 다른 목격자는 무장한 아프리카 용병이라고 밝힌 군인을 태운 헬리콥터가 착륙, 거리에 있는 시민에게 무차별 사격을 가해 대규모 인명피해를 냈다고 말했다.

   범 아랍권 방송인 알-자지라도 이날 목격자를 인용, 리비아 보안군이 트리폴리에서 전투기와 헬기 등을 투입, 반정부 시위대를 공격했다고 보도한 바 있다.

   앞서 뉴욕에 본부를 둔 인권단체 `휴먼 라이츠 워치'(HRW)는 현지 병원과 목격자의 진술을 근거로 그간 이번 시위로 233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밝혔다.

   트리폴리에서의 희생자를 포함하면 그러나 사망자 규모는 더 늘어날 가능성이 커 보인다.

   카다피는 차남인 사이프 알-이슬람을 통해 "마지막 총탄이 떨어질 때까지 싸울 것"이라며 반정부 세력에 대한 강경 대응 방침을 재확인했지만 현재 군과 상당수 정부 인사들이 이탈하고 있어 장악력이 떨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리비아의 무스타파 모하메드 아부드 알-젤레일 법무장관은 정부가 시위대의 진압에 `과도한 무력'을 사용한 데 대한 항의의 표시로 자진 사퇴했다고 현지 민간 신문인 쿠리나가 전했다.

   압델 에후디 아랍연맹 주재 리비아 대사도 정부가 무고한 국민을 살상하고 있다면서 사표를 던졌고, 지중해 섬나라 몰타에서는 리비아 대사관 직원들이 카다피의 퇴진을 요구하는 시위대에 참여했다.
유엔 주재 리비아 대사관의 이브라힘 다바시 부대사는 CNN과 인터뷰에서 카다피의 대량학살을 비난하면서 그의 조속한 사임을 촉구했다.

   다바시 부대사는 "카다피는 리비아 국민에 대한 학살을 즉각 중단하고 조속히 물러나야 한다"면서 "그를 전쟁범죄자로서 법정에 세워야 한다"고 주장했다.

   시위대가 트리폴리를 제외하고 제2의 도시 벵가지를 비롯해 카다피의 고향인 시르테와 미스라타, 알-자위야 등 8~9개의 도시를 장악했다는 국제인권단체의 주장도 나오고 있다.

   트리폴리로부터 동쪽으로 1천㎞ 떨어진 벵가지에서는 20일 반정부 시위대가 친정부 세력과의 유혈 충돌 끝에 시가지 대부분에 대한 지배력을 확보한 것으로 전해졌다.

   시위 지도자들과 시위대 편으로 돌아선 일부 군 병력은 현재 벵가지 시내의 치안 질서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가운데 군의 이탈 현상도 시작되고 있다.

   리비아 전투기 2대가 이날 지중해의 섬 국가 몰타에 비상착륙했다.

   이들 전투기에 탄 조종사 4명은 벵가지가 시위대에 함락되자 벵가지 공군기지를 탈출했다고 주장하며 몰타 정부에 망명을 신청한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이들이 시위대를 공격하라는 상부의 명령을 거부하며 탈출했다는 증언도 나오고 있다.(konas)

코나스 강치구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18.12.12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퇴사 후 꼭 챙겨야 할 국가지원제도 5가지!
2017년 한국고용정보 자료에 의하면, 직장인 2명 중 1명은 퇴사를..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아빠, 아빠! 세영이 먹고 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