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詩〕6·25 전사자 유해 발굴단

Written by. 배성도   입력 : 2013-05-27 오후 1:06:02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6·25 전사자 유해 발굴단

  보이소! 보이소!
 지좀 보이소. 군인양반들
 불쌍한 우리 시동생 좀 찾아 주이소.

  머슴살이도 배가고파 흙담장 흔들며
 형수요. 형수요. 식은 밥이라도 있으면...
 허기로 보채다가 난리통에 죽은
 육군 제2905부대 군번0100036
 하사 배만준

  단기 4284년 1월12일
 조국통일 성업에 공훈을 세우고
 장렬하게 죽었다는
 누렇게 삭아가는 전사통지서 한 장
 바삭 바삭 미이라로 바스라지고 있답니다.

  어느산 기슭에서 독하게 아팠다가
 하얗게 식어갔을 열아홉 살 우리 대름
 한 조각 뼈라도 꼭 찾아 달라며
 마르지 못한 눈물
 방울. 방울 질긴 방울
 유해발굴단 소맷자락 지지리 겹친
 속울음 눈시울 적신다.

  아 ~ 아 6월의 꽃들 그칠 줄 모르게
 또 피고 지면서
 한 그루 나무로 속살 부풀리는데
 오늘도 저 산 넘어 골짜기
 접동새 한 마리
 서럽게 해골로 울고 있구나!

배성도(경북칠곡군 재향군인회 부회장)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17.12.12 화요일
핫클릭 뉴스 더보기
포토 & 동영상 더보기
쓴소리/단소리 더보기
북한 김정은의 친필 명령서
얼마 전에JTBC 회장직을 그만 두신 분이'북한이 .. 
네티즌칼럼 더보기
2017.12.9  태극기 집회 ..
2017.12.9 태극기 집회 강연내용과 화보 2017.12.9 .. 
깜짝뉴스 더보기
日 야쿠자도 고령화…50대이상 조직원 40% 넘어·80세 두목도
일본 폭력조직인 야쿠자도 고령화 사회의 그늘은 비켜가지 못한 ..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세영이가 100일 되던 날
코나스 웹진 구독하기
  • 성명서/행사정보
  • 관련사이트
  • 기사제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