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美 국방 전문가들, "대북 선제타격론엔 부정적...다만, 문제 해결은 시급"

워머스 前 미 국방부 차관, "선제타격 후 또 다른 ICBM 보유했을 경우...'중대한 단점'"
Written by. 강치구   입력 : 2017-02-22 오전 9:23:46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미국의 전직 국방 관리들이 대북 선제타격론에 대해 부정적인 견해를 밝혔다고 미국의 소리(VOA) 방송이 22일 보도했다.

 방송에 따르면, 이들은 북한의 핵과 대륙간탄도미사일 기술의 완성도에는 의문을 제기했지만, 문제 해결의 시급성에는 인식을 같이 했다.

 크리스틴 워머스 前 미 국방부 차관은 17일 VOA 방송에 대북 선제타격이 어떤 결과로 이어질지 불확실하다는 점을 강조했다.

 워머스 前 차관은 “이론적으로는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발사대에 세울 경우 미국이 발사대에 있는 미사일을 타격하거나, 발사된 미사일을 격추할 수 있다”면서 “그러나 이런 이론들은 잠재적인 높은 위험성에 노출되는 ‘중대한 단점’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ICBM을 예방적 선제 조치로 파괴할 순 있지만, 김정은 정권이 또 다른 ICBM을 보유했을 경우 달라진다”며 “북한이 보유한 것으로 추정되는 수 백, 수 천 개의 중·단거리 미사일이 서울에 쏟아질 수 있다는 점도 위험요소가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윌리엄 팰론 前 미 태평양사령관 역시 트럼프 행정부가 군사적 조치를 고려해야 한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부정적인 견해를 밝혔다.

 그는 “트럼프 행정부가 그런 조치를 고려할지에 대해선 잘 모르겠지만, 자신이라면 그렇게 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그는 “북한이 중단거리는 물론, 장거리 탄도미사일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있는 것이 지역은 물론 미국에도 잠재적인 불안요소가 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팰론 前 사령관은 이어 북한이 공언한 것과 달리 실제로 무기의 역량을 갖추지 못했던 사례가 많았다는 점을 상기시키면서, 북한이 실제로 핵과 대륙간탄도미사일 기술 역량을 보유했는지 여부에 대해선 의문을 제기했다.

 워머스 前 차관도 북한이 ICBM이나 핵탄두 소형화 능력을 갖췄는지 여부는 불확실하다는 점을 지적하면서도 “미국의 입장에선 북한이 이런 능력을 갖췄을 것이라는 전제 아래 군사적 계획을 수립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북한이 아직 이런 능력을 갖추지 못했다 하더라도, 관련 무기체계를 완성하고 이를 배치하기까지 시간이 생각보다 빠를 수 있다”고 덧붙였다.(Konas)

코나스 강치구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17.9.20 수요일
핫클릭 뉴스 더보기
포토 & 동영상 더보기
쓴소리/단소리 더보기
우리는 과연 대한민국의 복된 미래의 ..
잠언31:29.덕행있는여자가많으나그대는여러여자보.. 
네티즌칼럼 더보기
<성명서> 문재인대..
<성명서> 문재인대통령 퇴출 없이는대한민국 .. 
깜짝뉴스 더보기
日 야쿠자도 고령화…50대이상 조직원 40% 넘어·80세 두목도
일본 폭력조직인 야쿠자도 고령화 사회의 그늘은 비켜가지 못한 ..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진객(珍客), 하늘이 주신 귀..
코나스 웹진 구독하기
  • 성명서/행사정보
  • 관련사이트
  • 기사제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