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국방부, 北 로켓엔진성능 시험 “의미 있는 진전”

엔진 효율 높아져 … ICBM · 위성운반용으로 활용할 듯
Written by. 황은철   입력 : 2017-03-20 오후 1:27:39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국방부는 20일 정례브리핑에서 북한의 신형 고출력 로켓엔진 시험과 관련 “이번 시험을 통해 엔진 성능이 의미 있는 진전이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고 밝힌 뒤 “정확한 (엔진) 추력과 향후 활용 가능성에 대해서는 추가 분석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국방부는 이어 “이번에 북한이 공개한 엔진은 주 엔진 1개와 보조엔진 4개가 연결된 것으로 보이고, 새로운 엔진을 개발하기 위한 것으로 추정한다”고 설명했다.

 앞서 노동신문 등 북한 매체는 전날 평안북도 철산군 동창리 서해발사장에서 국방과학원이 자체적으로 새로 개발한 ‘대출력 발동기(고출력 엔진) 지상분출시험’을 했다고 보도했다. 북한은 당시 시험한 엔진이 80tf(톤포스·80톤의 추력)라고 설명한 바 있다.

 국방부는 이 날 발표에서 “북한이 이번에 시험한 로켓엔진이 지난해 9월 시험한 정지위성 운반로켓용 고출력 엔진의 개량형일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있다”면서 “주 엔진 1개에 보조엔진 4개를 달아 작년 9월보다 엔진 불기둥 색깔이 더 선명해지는 등 추력이 향상된 것으로 분석됐다”고 덧붙혔다.

 군은 북한이 이 로켓엔진을 장착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이나 ‘위성’ 운반용 장거리로켓을 발사할 것으로 관측하고 있다.(konas)

코나스 황은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17.6.26 월요일
핫클릭 뉴스 더보기
포토 & 동영상 더보기
쓴소리/단소리 더보기
트럼프 미국대통령의 10억달러 대금..
트럼프 미국대통령의 10억달러 대금청구를 바라보.. 
네티즌칼럼 더보기
24일 사드반대 미군철수 ..
24일 사드반대 미군철수 주장 문제인 대통령타도 태.. 
깜짝뉴스 더보기
日 야쿠자도 고령화…50대이상 조직원 40% 넘어·80세 두목도
일본 폭력조직인 야쿠자도 고령화 사회의 그늘은 비켜가지 못한 ..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이래서 소통은 일방(一方) ..
코나스 웹진 구독하기
  • 성명서/행사정보
  • 관련사이트
  • 기사제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