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신임 피우진 보훈처장, “국민 마음담은 보훈정책 펼칠 것”

18일 취임식서 ‘변화와 혁신’ 내세우며 강한 개혁 드라이브 예고
Written by. 황은철   입력 : 2017-05-19 오전 11:29:35
공유:
소셜댓글 : 1
twitter facebook

  피우진 신임 국가보훈처장은 19일 취임 인사차 서울 용산 국방부 기자실을 찾아 “정책의 주인은 국민이기에 국민의 마음을 담은 보훈정책”을 펼치겠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피 처장은 “보훈이라는 것은 국가안보의 과거이자 미래로, 보훈정책을 어떻게 펼치느냐에 따라 애국심이 생기기도 하고 원망을 듣기도 한다”면서 “보훈 가족을 중심으로 해서 다가가는 따뜻한 보훈정책을 펼쳐보고자 한다”고 강조했다.

 피 처장은 아직 업무보고를 받지 않았다며 구체적인 정책에 관한 질문에는 답하지 않았다.

 피 처장은 보훈처 사상 최초의 여성 처장으로 청와대 출신이나 예비역 장성, 독립운동가 후손, 고위 공무원 출신이 독점하다시피 해온 보훈처장에 예비역 중령이 임명된 것도 처음이다.

이에 앞서 피 처장은 18일 보훈처장 취임식에서 ‘변화와 혁신’을 통한 개혁 드라이브도 예고했다.(konas)

코나스 황은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G-Crusader(crusader)   

    피중령께선...여성으로선 보기 드문... 강골 군인형이신듯~!? (그자리에서...김구씨 후손도...뇌물죄로 들어가던데~!!ㅎ) 다만~~ 보훈청장 자리에서... 좌익정권의 "외연확대 선동전술"의 일환으로 사용될수 있다는 점은... 주지하시길~!!

    2017-05-19 오후 1:14:43
    찬성0반대0
1
    2017.5.23 화요일
핫클릭 뉴스 더보기
포토 & 동영상 더보기
쓴소리/단소리 더보기
트럼프 미국대통령의 10억달러 대금..
트럼프 미국대통령의 10억달러 대금청구를 바라보.. 
네티즌칼럼 더보기
법외노조 전교조, 합법노..
법외노조 전교조, 합법노조 만들겠다는 문재인정권은 .. 
깜짝뉴스 더보기
日 야쿠자도 고령화…50대이상 조직원 40% 넘어·80세 두목도
일본 폭력조직인 야쿠자도 고령화 사회의 그늘은 비켜가지 못한 ..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복(腹) 중의 외손녀
코나스 웹진 구독하기
  • 성명서/행사정보
  • 관련사이트
  • 기사제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