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자, 출정이다! 향군, 대학생 국토대장정 돛 올려

남녀 대학생 대원 115명, 하나된 마음으로 西에서 東로 국토횡단, 155마일 전적지 도보답사 출발... 참배와 안보교육, 젊음의 꿈 함께 나눠
Written by. 이현오   입력 : 2017-06-25 오후 3:37:26
공유:
소셜댓글 : 2
twitter facebook

 “우리는 자랑스런 대한민국의 아들로 태어나, 국토대장정을 통하여 호국선열과 참전용사들의 고귀한 희생정신을 기리며, 자유민주주의체제 수호에 앞장 설 것을 굳게 결의 합니다.”

 ▲ 25일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17년 재향군인회 대학생 휴전선 전적지답사 국토대장정 출정식에서 남녀 대학생 대표인 김창규(인천대학교)군과 구고은(단국대)양이 결의문을 낭독하고 있다. ⓒkonas.net


 대학생 남녀 대원의 칼칼하고도 낭랑한 결의문 낭독이 잠실실내체육관을 쩌렁 울리면서 대한민국재향군인회(회장 직무대리 박성국)의 2017년 제10회 ‘대학생 휴전선․전적지답사 국토대장정’의 막이 올랐다.

 대한민국재향군인회(이하 향군)는 25일 오전 10시 정부 주최 제67주년 6․25행사가 열린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지난 한달 동안 전국에서 참가희망 신청한 남녀 대학생 중에서 최종 선발된 115명이 참석한 가운데 출정식을 갖고 이 날부터 7월5일까지 10박11일 간 분단 현장인 155마일(서부전선 → 동부전선) 우리 국토의 중심부를 서에서 동으로 횡단한다.

 ▲ 출정식에서 전 대원들이 박성국 향군회장에게 전체 경례를 하고 있다. ⓒkonas.net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전국에서 선발된 대학생들이 전적지답사를 통해 호국정신을 함양하고 국가안보의 소중함, 국군의 고마움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향군이 시행하고 있는 휴전선․전적지 답사 국토대장정은 지난 2008년 6․25행사를 계기로 처음 시작해 올해로 10회째가 된다.

 이 날 국토대장정 참가 대학생 대원들은 이낙연 국무총리가 임석한 6․25 중앙 행사장에서 국내외 6·25참전용사 및 참전국 주한 외교사절, 정부 주요인사, 각계대표, 시민, 학생, 군 장병 등 5,000여 명과 함께 참석해 참전국기 입장을 시작으로 영상물 상영, 기념사, 기념공연, 6·25의 노래를 함께 제창한 후 향군 회장에게 출정신고과 함께 장도에 올랐다.

 ▲ 육근석 단장의 신고. ⓒkonas.net


 출정식에서 박성국 회장은 무거운 배낭을 짊어지고 대장정에 임하는 남녀 대원들에게 격려사를 통해 개개인의 건강과 안전을 우선적으로 강조했다.

 박 회장은 “155마일 휴전선 지역을 답사하는 과정에서는 무엇보다도 개인의 체력과 정신력이 강하게 요구된다”며 “10박11일 기간 중에는 무더위와 같은 폭염과 예상치 못한 기후변화 등 여러 가지 어려움이 생길 수 있느니 만큼 젊은이다운 패기와 의지력으로 극복하기를 바란다”고 용기를 북돋았다.

 ▲ 박성국 향군회장의 격려사. 박 회장은 전 대원에게 국가와 호국선열에 대한 감사함과 함께 개인의 건강과 안전의식을 강조한 뒤 전원이 건강한 모습으로 해단식에서 만나자고 격려했다. ⓒkonas.net


 덧붙여 “대원들 한 사람 한사람이 서로 서로 돕고 이끌어 완주의 기쁨을 함께 나누기를 기원한다”며 “단 한사람의 낙오자도 없이 전원이 성공적으로 완주해 11일 후 건강한 모습으로 (해단식장에서) 다시 만나기를 기원한다” 며 학생들과 함께 파이팅을 외쳤다.

 이번 대장정에서 전체 대원들을 이끌고 10박11일 동안 전체 일정을 조율하며 총 책임을 맡아 출정신고를 한 육근석(재향군인회 교육부장) 단장은 무더운 날씨로 대원들의 개인위생과 건강, 안전에 각별한 관심과 행동이 요구된다 며 안전을 가장 우선적으로 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 출정식을 마치고 출발에 앞서 박성국 향군회장(사진 중앙 사복차림)과 이용석 호국안보국장(향군회장 왼쪽), 기획행정국장(오른쪽)이 대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konas.net


 육 단장은 “대학생들이 책이나 말로만 듣던 분단의 현장을 직접 두발로 걸으면서 67년 전 나라를 지키다 장렬하게 산화해 가신 호국선열들의 혼이 담긴 전적지와 전적비를 참배하면서 자신도 모르게 부모님에 대한 감사와 안보의 소중함, 나라사랑의식을 갖게 될 것”이라고 예견했다.

 그러면서 “기간 중 자신의 체력 테스트와 더불어 또래 동료들과 조(組)별 특기 발휘 등 다양한 게임과 활동을 통해 대학생으로서의 발랄함과 낭만을 추구하는 즐거움도 함께 나누게 될 것”이라며 “처음에는 힘들어 하다가도 어느 순간에는 서로가 서로를 돕고 이끌어주는 이타적 나눔을 주고받는 건강한 젊은이들로 변모되는 것을 본다”고 말하기도 했다.

 올해 향군의 ‘휴전선․전적지 답사 국토대장정’은 출정식을 시작으로 동작동 국립현충원 현충탑 참배, 평택 해군2사단 평화공원 내 천안함과 전사 장병 순직비 참배, 강화 교동도 유격군 참전비 - 도라전망대 - 제3땅굴 - 백마고지전적지 - 평화전망대 - 평화의 댐 - 백골병단전적비 - 통일전망대 까지 총 844km를 눈과 귀로 보고 들으며 선열들이 지키고 가꿔온 우리 국토의 소중함과 아름다움을 확인하게 된다.

 올해도 향군의 대학생 국토대장정은 국가보훈처와 국방부의 후원아래 국가차원의 행사로 시행하며, 참가 대원들은 전방 군부대 방문 및 병영숙식으로 간접적인 병영 생활도 체험케 된다.(konas)

코나스 이현오 기자(holeekva@hanmail.net)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jinan(tjd3331)   

    국토대장전 무하히 마치기를 기원합니다.

    2017-06-26 오후 2:07:34
    찬성0반대0
  • dldn4177(didn)   

    이 나라를 짊어지고 나아갈 젊은이들이 안보의 중요성을 몸소 체험하며 힘든 여정을 건강하게 마치기 바랍니다.

    2017-06-26 오전 9:07:45
    찬성0반대0
1
    2017.8.16 수요일
핫클릭 뉴스 더보기
포토 & 동영상 더보기
쓴소리/단소리 더보기
우리는 과연 대한민국의 복된 미래의 ..
잠언31:29.덕행있는여자가많으나그대는여러여자보.. 
네티즌칼럼 더보기
광복절 69주년 태극기집회 ..
광복절 69주년 태극기집회 5만여명 참석 성황리에 마쳐.. 
깜짝뉴스 더보기
日 야쿠자도 고령화…50대이상 조직원 40% 넘어·80세 두목도
일본 폭력조직인 야쿠자도 고령화 사회의 그늘은 비켜가지 못한 ..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준비완료? 우리 ‘수돌-미니..
코나스 웹진 구독하기
  • 성명서/행사정보
  • 관련사이트
  • 기사제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