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장보고-Ⅱ급 잠수함 '홍범도함' 오늘 해군 인도

해수면에 부상하지 않고 10일 이상 수중작전 가능, 금년 5월 실전 배치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8-01-19 오전 11:14:52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방위사업청은 19일 오후 1시 울산 현대중공업울산에서 1천800t의 장보고-Ⅱ급(214급) 잠수함인 ‘홍범도함’을 해군에 인도한다고 밝혔다.

 이번 인도는 지난 2008년 12월 장보고-Ⅱ급 선도함인 ‘손원일함’을 해군에 인도한 데 이어 오늘 일곱 번째로 잠수함을 해군에 인도하는 것이다.

 홍범도함은 2011년 6월 건조에 착수해 최근 시운전을 완료하고 군에 인도할 준비를 마쳤다. 앞으로 약 4개월 간 임무수행을 위한 승조원 숙달훈련 등의 과정을 마치고 올해 5월부터 실전 배치된다.

 길이 65m, 폭 6.3m의 장보고-Ⅱ급 잠수함은 기존 해군에서 운용 중인 장보고급(209급, 1천200t) 잠수함 보다 수중작전 지속능력, 은밀성, 수중 음향탐지 능력, 탑재무장 등 대부분의 주요 성능이 대폭 향상된 잠수함이다.

 특히, 수중에서 300여 개의 표적을 동시에 처리할 수 있고, 연료전지 체계를 탑재하고 있어 필요시 해수면에 부상하지 않고 10일 이상 수중작전이 가능한 세계 최고 수준의 디젤잠수함이다.

 방위사업청 잠수함사업팀장 최회경 서기관은 “뛰어난 수중 작전능력을 바탕으로 북한에 비해 수적 열세인 우리 해군의 수중전력이 보강될 것”이라며, “보이지 않는 해군의 힘으로서 대한민국의 해양안보를 수호하는 주역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 밝혔다.

 한편, 홍범도함은 국난 극복에 기여하였거나 항일 독립운동에 공헌한 위인의 이름을 붙이는 해군의 잠수함명 제정 규칙에 따라, 1920년 봉오동·청산리 전투의 주역인 대한독립군 총사령관 홍범도 장군의 독립정신을 기려 명명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18.11.14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퇴사 후 꼭 챙겨야 할 국가지원제도 5가지!
2017년 한국고용정보 자료에 의하면, 직장인 2명 중 1명은 퇴사를..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아빠, 아빠! 세영이 먹고 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