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깜짝 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미국 '트랜스젠더 군인' 첫 입대

국방부의 성전환자 입대 허용 이후 처음
Written by. konas   입력 : 2018-02-27 오전 10:47:28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미국에서 성전환 병사가 정식 입대했다. 국방성의 성전환자(트렌스젠더) 입대 허용 이후 처음이다.

 지난 26일, 미국 CNN은 미군 첫 성전환 병사가 지난 23일자로 복무 계약서에 서명했다고 보도했다.

 이번 입대는 올해 1월부터 성전환자의 입대를 허용하라는 하급 법원 판결의 효력 발효 시기를 연기해달라는 트럼프 행정부의 요청에 워싱턴과 버지니아주 법원이 연속으로 기각 결정을 내리며 가능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지난해 7월부터 군대 내 성전환자 복무를 금지하겠다고 밝혀왔다. 그는 "성전환자 복무로 인해 수반될 의료비용이나 분열 부담이 걱정된다"며 복무 금지 행정지침을 내렸다.

 그러나 각 항소 법원이 트럼프 행정부의 지침을 위헌으로 규정하고 복무를 허용하자 국방부는 "올해 1월 1일부터 예정대로 성전환자의 입대를 허용한다"고 밝혔다.

 데이브 이스트번 국방부 대변인은 "성전환 군인은 복무에 필요한 능력을 충족시켰고 신체 검사도 마쳤다"고 밝혔다. 첫 입대한 성전환 병사의 신원은 공개되지 않았다.(연합)

konas.net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18.10.20 토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실수로 지나쳐 미납된 통행료, 간편하게 내는 법
깜빡 잊고 내지 못한 통행료! 영업소 방문 없이도 간편하게 납..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아빠, 아빠! 세영이 먹고 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