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브룩스 한미연합사령관 “북미회담 지연된 것, 우려하지 않아”

“한미동맹은 뿌리 깊고 튼튼해...상황 변화에도 변하지 않을 것”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8-05-25 오후 4:29:37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4일 북미정상회담 취소를 발표한 것과 관련, 빈센트 브룩스 주한미군 한미연합사령관은 “취소된 것이 아니라 지연되는 것이므로 우려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브룩스 사령관은 25일 오전 평택대 남북한 통일문제연구소와 한국안보협업연구소가 용산 국방컨벤션에서 개최한 ‘한반도 평화체제와 신한미동맹의 정립’ 세미나에서, “이 상황(북미정상회담 취소)과 관련해 실망감은 조금 있다”면서도 “북미정상회담의 기회가 지연된 것이지 없어지지 않았다”고 강조했다.

 브룩스 사령관은 “기회는 분명히 있을 것”이라고 덧붙이면서 “어젯밤 발생한 상황은 너무 빨리 자축한 면이 있어 실망한 것일 수 있다”고 말했다.

 브룩스 사령관은 이어 “한미동맹은 뿌리가 매우 깊고 튼튼하다”면서 “한미동맹이 물려준 유산을 단지 대한민국을 전쟁으로부터 보호하는 데 활용하는 것뿐 아니라 한반도에 완벽한 평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하는 원동력으로 활용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갑작스런 상황 변화나 결심의 변화가 있더라도 한미동맹의 공고함은 변하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18.7.16 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하계 휴가철 인터넷 사기(휴가 용품, 여름 가전 등) 주의!
2018년 하계 휴가철을 맞이하여 우리 국민은 55.2%가 여름휴가..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아빠, 아빠! 세영이 먹고 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