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향군, 재해구호협회와 영등포 쪽방촌 찾아 봉사활동 벌여

폭염 속 고통받는 주민들에 냉방 구호물품 전달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18-08-03 오후 2:09:21
공유:
소셜댓글 : 4
twitter facebook

 대한민국재향군인회(향군) 본부 조직복지국 직원들이 전국재해구호협회 임직원들과 함께 최근 지속되는 폭염 속에서 불편함을 호소하는 영등포 쪽방촌 주민들을 찾아 봉사활동을 벌였다.

 향군본부 직원들은 구호협회가 준비한 선풍기 30여대를 함께 조립.설치하는 한편 구호물품 총 2,160개(쿨스카프 520개, 쿨수건 520개, 속옷 550개, 수건 570개)를 각 가정을 방문해 전달했다.

 ▲ 재향군인회 본부 조직복지국 직원들이 전국재해구호협회 임직원들과 함께 영등포 쪽방촌을 찾아 구호물품을 전달하고 봉사활동을 벌였다. ⓒkonas.net

 

 서울 영등포역 인근에 위치한 쪽방촌은 선풍기조차 없는 목조건물에서 2평 남짓한 방과 공동 수도시설에 의지해 520명의 주민들이 생활하고 있다. 서울시에는 5개 지역에 3,187명의 쪽방촌 주민이 거주하고 있다.

 봉사활동 후 향군 조직복지국과 전국재해구호협회는 협조회의를 갖고 구호활동의 매뉴얼 소요 검토, 실시간 업무공유, 재해구호 관련 교육의 필요성 등에 대한 의견을 모았다.

 향군은 지난 7월 4일 전국재해구호협회와 업무협약을 맺고 ‘구호 및 봉사활동 수행지침’을 각급회에 전파해 재난.재해발생시 효율적인 지원이 가능한 체계를 마련한 바 있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거제시(gojekva)   

    향군 본연의 임무도 있겠지만 푹염에 고생하는 쪽박촌을 방문하여 또다른 봉사에 고생이 많습니다

    2018-08-07 오후 12:33:37
    찬성0반대0
  • 김덕형(trigem33)   

    이 무더위에 훈훈한 모습 보여주니 더위가 물러 가는듯 하네요

    2018-08-06 오전 10:22:54
    찬성0반대0
  • 좋은아빠(heng6114)   

    국가안보의 제2보루로서 거듭나고 있는 재향군인회, 국민과 함께하는 재향군인회 화이팅!!!

    2018-08-06 오전 9:59:59
    찬성0반대0
  • 최병학(choi9717)   

    연일계속되는 무더위에 힘들게 생활하는 쪽방촌을 찾아 봉사활동으로 수고하셨습니다

    2018-08-06 오전 9:57:35
    찬성0반대0
1
    2018.8.20 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하계 휴가철 인터넷 사기(휴가 용품, 여름 가전 등) 주의!
2018년 하계 휴가철을 맞이하여 우리 국민은 55.2%가 여름휴가..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아빠, 아빠! 세영이 먹고 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