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국방부, 6‧25전사자 유해발굴 전문성 강화

고려대학교와 업무협약 체결…전문가 교육과정 개설키로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8-11-14 오전 10:01:52
공유:
소셜댓글 : 2
twitter facebook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이하 ‘국유단’)은 14일 고려대학교와 6․25전사자 유해발굴에 관한 업무 협약식을 갖고 유해 발굴·감식 분야의 전문성 향상을 위해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협약식에는 국방부 유해발굴감식단장·중앙감식소장과 고려대 부총장·문화스포츠대학 학장·문화유산융합연구소 소장 등이 대표로 참석해 6·25전사자 유해발굴에 관한 전문성 확보, 신원확인율 향상을 위한 공동연구, 학술교류 등 다양한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양 기관은 12월 발굴이 중단되는 기간을 활용해 유해발굴 현장에서 임무를 수행하는 탐사관, 발굴팀장, 감식관의 전문성 및 현장 감식 능력 향상을 위한 전문가 교육과정을 고려대학교에 개설하기로 했다.

 교육은 12월 11일부터 28일까지 3주간 진행이 되며 고고학 야외조사 방법론, 유해수습과 분석방법 등 고고학과 인류학 관련 강의 및 실습이 이루어진다.

 또한 교육과정 마지막 날에는 ‘유해발굴 최전선에서, 고고학과 소통한다’는 주제로 고고학, 인류학 분야 전문가와 교육생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갖는다.

 간담회에서는 유해발굴·감식 분야의 전문화를 위한 직능분석과 발전방안 토의, 국가 보훈사업으로서 유해발굴에 대한 각국의 인식과 지원 체계 등에 대한 토의를 이어갈 예정이다.

 국유단 중앙감식소장(장유량 박사)은 “6·25전사자 유해발굴은 고고학, 인류학 등의 기본 이해를 바탕으로 출발한다.”면서 “이번 협약식 체결은 현장에서 임무를 수행하는 전문 요원들의 전문성을 강화하고 임무수행에 자신감을 배가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특전사(완주사무국장)(kwon3890)   

    우리가 지금 누리고 있는 자유와 독립을 위해 목숨도 아끼지 않았던 용사들을 결코 잊지 않아야하고 유해발굴에 적극적인 탐사가 필요하다.

    2018-11-15 오후 1:14:27
    찬성0반대0
  • 좋은아빠(heng6114)   

    아직도 우리산하에는 6.25전쟁당시 무명용사로 전투에 참가한 호국영령들이 묻혀있다. 하루빨리 그분들의 유해을 발굴하여 가족의 품으로 돌려보내야 한다.

    2018-11-15 오전 9:13:02
    찬성0반대0
1
    2018.12.12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퇴사 후 꼭 챙겨야 할 국가지원제도 5가지!
2017년 한국고용정보 자료에 의하면, 직장인 2명 중 1명은 퇴사를..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아빠, 아빠! 세영이 먹고 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