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보기
Home > 뉴스 > 전체기사보기
  • ‘비핵평화 프로세스와 남북협력의 방향’ ..

    [안보뉴스] ‘비핵평화 프로세스와 남북협력의 방향’ ..[2018-10-12 오후 5:40:35]

    "북한은 완전한 비핵화를 공약했지만 북한의 안보전략은 변화된 것이 없다. 전술적 변화만 나타나고 있을 뿐이다“북한연구학회가 12일 중소기업중앙회관에서 개최한 2018년 추계학술대회에서 한국국방연구원 이호령 북한군사연구실장은 이렇게 말했..

  • 美 재무부, 한국 은행들에 대북제재 이행..

    [안보뉴스] 美 재무부, 한국 은행들에 대북제재 이행..[2018-10-12 오후 5:07:31]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의 대북 금융제재를 총괄하는 재무부 핵심 관계자가 지난달 남북 정상의 평양공동선언 발표 직후 국내 은행들을 접촉해 북한 관련 사업을 문의하는 등 대북제재 이행 상황을 집중 파악한 것으로 전해졌다.동아일보는 12일 국회 정무..

  • 스티븐스 前 주한美대사 “김정은의 교황..

    [안보뉴스] 스티븐스 前 주한美대사 “김정은의 교황..[2018-10-12 오후 3:36:53]

    주한미국대사를 역임한 캐슬린 스티븐스(Kathleen Stephens) 한미경제연구소(KEI) 소장은 한반도 문제와 관련해 매우 중요한 변화가 일어나고 있지만 실무차원의 진전이 더 중요하다고 말했다.스티븐스 소장은 자유아시아방송(RFA)과의 인터뷰에서 “북한..

  • 사회복무요원 체험수기⑯  <입선> 길게..

    [안보뉴스] 사회복무요원 체험수기⑯ <입선> 길게..[2018-10-12 오전 11:17:03]

    조금 다를' 뿐. 틀린' 것이 아닌 그들의 이야기장애인하면 어떤 이미지가 떠오르는가? 나는 한때 그들을 스스로 삶을 살아가지 못하는 무능한 사람, 사회에 적응이 힘든 부적응자라 생각했었다. 아마 많은 비장애인들이 나와 비슷한 생각을 할 것이..

  • 이임 브룩스 한미연합사령관, 향군대휘장 받..

    [안보뉴스] 이임 브룩스 한미연합사령관, 향군대휘장 받..[2018-10-12 오전 10:51:39]

    대한민국재향군인회(회장 김진호)는 12일 빈센트 브룩스 한미연합사령관에게 향군대휘장을 수여했다.김진호 회장은 이날 오전 8시 30분 용산 한미연합사를 방문, 이임하는 브룩스 사령관에게 향군 최고의 휘장인 향군대휘장을 수여하고 지난 2년간 완벽한 연합..

  • 사회복무요원 체험수기⑮ <입선> 그들의 ..

    [안보뉴스] 사회복무요원 체험수기⑮ <입선> 그들의 ..[2018-10-12 오전 10:34:59]

    이젠 희미해진 신청일, 사실 내가 어디에 지원했었는지 또 지원한 곳마다 왜 지원했었는지조차 기억은 잘 나지 않는다. 내가 본 결과는 부천시장애인종합복지관이었고 별생각 없이 난 훈련소를 거쳐 그곳으로 가게 되었다. 사실 그 이전에 장애인들에 대한 ..

  • EU “유엔총회 제출할 새 북한인권 결의안 ..

    [안보뉴스] EU “유엔총회 제출할 새 북한인권 결의안 ..[2018-10-12 오전 10:34:28]

    유럽연합이 일본과 함께 유엔총회에 제출할 새로운 북한인권 결의안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유엔주재 유럽연합 대표부 대변인은 11일 미국의소리(VOA)방송에 보낸 이메일에서 이같이 밝히면서, 결의안 공동 작성국인 유럽연합, 일본과 지난해 결의안 공동 ..

  • 文대통령 “해군기지는 전쟁 거점 아닌 아닌..

    [안보뉴스] 文대통령 “해군기지는 전쟁 거점 아닌 아닌..[2018-10-12 오전 8:17:17]

    문재인 대통령은 11일 오후 2시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제주민군복합형 관광미항 앞바다에서 열린 ‘2018 대한민국 해군 국제 관함식’에서 “이곳 해군기지를 전쟁의 거점이 아니라 평화의 거점으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문 대통..

[이전 10개]  1 [다음 10개]
    2018.12.10 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퇴사 후 꼭 챙겨야 할 국가지원제도 5가지!
2017년 한국고용정보 자료에 의하면, 직장인 2명 중 1명은 퇴사를..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아빠, 아빠! 세영이 먹고 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