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ign='absmiddle'
Home > 성명서/행사정보
제 목 8월 15일 광화문광장에서 있을 독도영화"놈이온다" 출정식 및 크랭크인 촬영현장
작성자 독도 작성일 2013-08-08 조회 조회 : 19390 
 

8월 15일 광화문에서 독도영화 "놈이온다" 출정식이 있습니다.


시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진행 될 예정이며,
출정식뿐만 아닌 영화 속 장면 촬영도 있으니 많은 참여 바랍니다.

 

장소 광화문광장 무궁화 전시회장 내

주최 (주)타임엔터테인먼트(070-8777-8738)

주관 독도수호문화예술협회

컨셉 시민 중심의 대통합 국민 축제 한마당

 

 

815일 광복절을 맞이하며 광화문 광장에서 국민대통합 독도영화 놈이온다(제작 타임엔터테인먼트, 총감독 신승호[불새, 삼포가는길, 고교얄개, 애마부인 등 100여 작품 기획 제작], 감독 김단우)가 출정식 행사와 함께 크랭크인에 들어간다.



침략의 정의는 국가 간 관계에서 어느 쪽의 입장으로 보느냐에 따라 다르다 과거 침략 전쟁을 합리화하는 아베 신조 일본 내각의 영토 도발과 역사왜곡의 발언이 연일 매스컴에 오르내리고 있는 가운데 영화 놈이온다는 한,일 관계의 첨예한 대립각인 독도 문제를 다루고 있다.


대한민국 최초로 독도를 모티브로 하여, 극영화로 시도되는 이 작품은 독도를 전면에 내세우면서도 단순히 반일(反日)이나 영토 수호만을 반복적으로 외치는 식은 철저히 지양하고 있어 한층 새롭기까지 하다.



이번 영화의 연출을 맡은 김단우 감독은 예로부터 나라가 어려울때 백성들이 일어나 극복했듯이 우리 영화 속에도 독도를 통한 국민들의 대통합과 위기극복의 의지를 담으려 한다 첫 크랭크인의 소감을 밝혔다.



한편, 영화의 첫 촬영을 겸한 이번 출정식은 놈이온다 영화의 성공을 기원하며, 국민 대통합 영화에 걸맞게 온 국민이 함께 어우러지는 축제의 장으로 다양한 국민화합 무대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제작사인 타임엔터테인먼트 측은 이날 첫 촬영은 영화 속 독도를 수호하기 위한 독도국민방위대의 출정 장면이 될 것 이라고 밝혔다.



815일 광화문 광장에서 오후 3시부터 약 4시간 동안 진행 될 본 행사에는 배우 원기준, 최윤슬, 이원종, 양미경, 임현식, 이화선씨 등이 참여하며 배우와 팬들과의 만남도 이루어질 예정이다.


글쓰기 수정 답변 삭제 리스트
100자 의견쓰기
이름 : 비밀번호 : 110196 : 좌측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댓글등록
    2017.5.29 월요일
핫클릭 뉴스 더보기
포토 & 동영상 더보기
쓴소리/단소리 더보기
트럼프 미국대통령의 10억달러 대금..
트럼프 미국대통령의 10억달러 대금청구를 바라보.. 
네티즌칼럼 더보기
대수천 회원총동원령
대수천 회원총동원령대수천 회원총동원령일시 : 2017... 
깜짝뉴스 더보기
日 야쿠자도 고령화…50대이상 조직원 40% 넘어·80세 두목도
일본 폭력조직인 야쿠자도 고령화 사회의 그늘은 비켜가지 못한 ..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이래서 소통은 일방(一方) ..
코나스 웹진 구독하기
  • 성명서/행사정보
  • 관련사이트
  • 기사제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