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ign='absmiddle'
Home > 성명서/행사정보
제 목 김정은 ''평화, 정의와 인류애''상 수여 규탄
작성자 북한인권시민연합 작성일 2015-08-12 조회 조회 : 14414 

[성명서] 북한인권시민연합과 인도네시아 인권단체인 ‘콘트라스’ ‘임파샬’ ‘엘삼’ 김정은 “평화, 정의와 인류애”상 수여 규탄



아래 서명한 우리는 인도네시아의 수카르노교육재단 (the Soekarno Education Foundation)이 김정은 북한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에게 “평화, 정의와 인류애”를 기리는 수카르노 상을 수여하기로 한 결정을 규탄한다.



유엔북한인권조사위원회(the United Nations Commission of Inquiry on Human Rights in the Democratic Peoples’ Republic of Korea) (이하 조사위원회)가 2014년에 보고했듯이, 북한의 정부, 기관 및 당국자들은 조직적이고 광범위하며 심각한 인권 침해와 반인도범죄를 자행하였다. 이러한 범죄는 북한의 장기간 기근의 원인이 되었던 북한 정부의 식량독점과 공개처형, 정치범수용소로의 강제실종 및 북한정부 주도의 외국인(한국인 포함) 납치와 강제실종을 포함한다.



조사위원회는 북한지도자들을 국제형사재판소에 회부하도록 권고하였으며 유엔인권이사회는 인권문제 전문가이며 유엔 북한인권 특별보고관인 인도네시아의 마루즈키 다루스만을 세 명의 조사위원회 위원 중에 한 명으로 임명하였다.



국제사회는 조사위원회의 보고에 부응하여 북한의 인권침해 행위와 국제적인 범죄를 규탄하고 북한정부에게 법적인 책임을 지게 하려는 유엔총회의 투표를 압도적으로 지지하였다. 이렇게 투표한 나라들 중에는 많은 아프리카와 남미 나라들이 포함되어 있는데 이는 수카르노 대통령의 딸이며 수카르노교육재단의 대표인 라치마와티 수카르노푸트리(Rachmawati Soekarnoputri)가 수카르노교육재단의 김정은 수카르노 상 수여 결정을 옹호하려고 북한 인권침해 주장은 단지 서방선전일 뿐이라고 한 말이 옳지 않다는 것을 증명한다.



우리는 마하트마 간디나 미얀마의 앙상수키와 같은 분들에게 주워진 상이 김정은에게도 수여될 것이라는 결정이 인권침해를 자행한 지도자의 특징을 크게 왜곡하는 결정일 뿐 아니라 인권침해 희생자들에게 심히 모욕적인 결정이라고 믿는다. 인권침해 희생자들은 라치마와티 수카르노푸트리이 김정은을 평화, 정의와 인류애를 이룬 자로 기리는 것에 대해 분개할 것이다. 김정은에게 이러한 상을 수여하는 것은 그가 자행한 범죄를 더욱 권장하는 것이며 북한주민들이 처한 인권 상황을 개선하기 보다는 그들의 고통을 더욱 연장 시키는 것이다.



그러므로 우리는 수카르노교육재단의 김정은 수카르노 상 수여 결정을 즉각 철회할 것을 강력히 권고하며 수카르노교육재단이 북한지도자들이 인권존중을 보장할 수 있도록 지지하여 줄 것을 간곡히 부탁한다.



2015년 8월 11일



북한인권시민연합



콘트라스(KontraS), 인도네시아



임파샬(Imparsial, The Indonesian Human Rights Monitor), 인도네시아



엘삼(ELSAM, The Institute for Policy Research and Advocacy), 인도네시아



 



글쓰기 수정 답변 삭제 리스트
100자 의견쓰기
이름 : 비밀번호 : 404995 : 좌측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댓글등록
    2017.5.29 월요일
핫클릭 뉴스 더보기
포토 & 동영상 더보기
쓴소리/단소리 더보기
트럼프 미국대통령의 10억달러 대금..
트럼프 미국대통령의 10억달러 대금청구를 바라보.. 
네티즌칼럼 더보기
대수천 회원총동원령
대수천 회원총동원령대수천 회원총동원령일시 : 2017... 
깜짝뉴스 더보기
日 야쿠자도 고령화…50대이상 조직원 40% 넘어·80세 두목도
일본 폭력조직인 야쿠자도 고령화 사회의 그늘은 비켜가지 못한 ..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이래서 소통은 일방(一方) ..
코나스 웹진 구독하기
  • 성명서/행사정보
  • 관련사이트
  • 기사제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