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티즌칼럼
Home > 네티즌마당 > 네티즌칼럼
쓴소리/단소리 네티즌칼럼 자유게시판
제 목 청소년 교육과 新맹모삼천지교 교훈삼고 실천해야
작성자 정병기 작성일 2017-09-24 조회 조회 : 3796 

청소년 교육과 맹모삼천지교 교훈삼고 실천해야

 

학교 주변 유해 환경 지뢰밭 , 성격·인격 형성에 나쁜 영향을 미치므로 지자체·교육기관 경찰이 나서 척결 나서야 한다고 본다.

 

학교 주변 유해 환경 지뢰밭 , 성격·인격 형성에 나쁜 영향 지자체·교육기관 척결 나서야 한다 청소년 폭력과 범죄가 늘어나고 있어 사회적문제로 비화되고 있는 현실을 깊이 인식해야 한다. 청소년들의 올바른 지도를 위해서는 부모님과 소통을 중시하고 가정에서 밥상머리교육을 통하여 가족 간에 우대와 중요성을 함께 강조해야 할 때라고 본다.

 

이제 청소년지도는 말이나 구호보다 실천이 우선돼야 하며 청소년들이 방학이나 수능이 끝나고 적성에 맞는 진로를 신중히 선택해야 한다. 자라나는 자녀나 청소년에 대한 투자나 관심은 많을수록 좋다고 본다. 청소년의 건전육성과 소망과 희망을 가질 수 있는 교육환경과 사회를 만들어 나가는데 주저하지 말고 내가 먼저 앞장선다는 자세와 노력을 기울여야 하며청소년의 입장에서 생각하고 바라보는 청소년지도가 필요하다고 본다.

 

청소년의 올바른 지도와 육성은 나라발전의 근본이며 인성교육에 치중해야 한다. 청소년을 파괴는 관내 주변 및 학교 앞 유해환경의 절대적 정화가 이루어져야 바람직하다. 나의 자식을 소중히 여기는 것처럼 이웃의 자녀와 청소년도 관심을 가져야 할 때가 바로 지금이다. 청소년들이 주변 유해환경으로 부터 유혹 및 피해를 예방하고 철저한 사전안전관리와 관심이 그 어느 때보다 필요하며청소년 유해환경 관련 각종 법규와 제도가 현실적으로 재조정되거나 개선되어야 한다.

 

지방자치단체 및 교육청경찰서·관내학교 당국 학부모 주민 청소년 모두가 동참하는 분위기가 조성돼 탈선을 방지하고 선도하는데 주도적 역할을 해야 할 것이라고 보며그 어느 때 보다 어른들의 관심과 배려가 우선돼야 하며 무엇보다 말보다 실천이 요구되고 있다. 학교의 주변 환경은 그 학교에서 교육받고 있는 학생의 학습효과는 물론 성격형성과 인격형성 그리고 생활태도에까지 막대한 영향을 미치게 된다.

 

학교주변의 비교육적인 환경이야말로 학교교육의 효율성을 저해시키고 청소년 문제를 야기시키는 주된 요인이 되고 나아가 범죄에 빠지게 하거나 유혹하는 원인이 되고 있다. 그럼에도 여전히 우리 자녀들이 다니는 학교주변엔 유해환경의 지뢰밭이라고 할 수 있다. 이런 상황에서 수능 이후 연말연시나 평상시를 맞아 지방자치단체 및 교육당국이나 관내 교육청경찰서 그리고 초··고교 학부모를 중심으로 학교주변 유해환경을 정비하겠다고 의지를 가지고 팔을 걷고 붙이고 나서야 할 때가 지금이 아닌가 생각한다.

 

경찰청 경찰서 관내 해당학교와 학부모 유관 단체 등이 이번 연말연시를 맞아 들뜨기 쉬운 시기에 다시 한번 청소년의 유해환경 정화를 위해 일심단결 하는 기회가 이뤄지기를 바라는 마음이 절실한 심정이다. 우리는 맹모삼천지교(孟母三遷之敎)정신과 자세를 잘못된 가치관을 가진 일부 학부모의 그릇된 치맛바람에 비유하지 말고진정한 마음으로 청소년을 교육시켜 건전한 환경이 이루어져 마음 놓고 안심하고 자녀교육을 시킬 수 있는 사회가 되었으면 하는 희망이고 바램이다.

글쓴이/정병기 <칼럼니스트. 국가유공자>

 


리스트
100자 의견쓰기
이름 : 비밀번호 : 644955 : 좌측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댓글등록
    2018.4.25 수요일
핫클릭 뉴스 더보기
포토 & 동영상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운전자도 잘 몰랐던 교통법규 5가지
고인 물을 튀기는 경우 과태료 2만 원!차량번호와 증거를 확보..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엄마, 세영이는 핸드폰이 좋..
코나스 웹진 구독하기
  • 성명서/행사정보
  • 관련사이트
  • 기사제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