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사는
Home > 코나스마당 > 세상사는 이야기
제 목 감사하며 살자
작성자 웃을꺼얍! 작성일 2014-10-30 조회 조회 : 3270 

세계적인 대 문호 셰익스피어가 점심식사를 위해 한 식당에 들어갔습니다. 

그때 안에서 음식을 나르던 소년이 셰익스피어를 보면서 싱글벙글 웃었습니다.

셰익스피어가 소년에게 “너는 무엇이 그렇게 좋아서 싱글벙글하느냐?”고 묻자,

“이 식당에서 음식 나르게 된 것이 감사해서 그렇습니다.”라고 대답했습니다.

“아니, 음식 나르는 것이 뭐가 그렇게 감사한가?”라고 묻자,

“음식을 나르므로 선생님 같은 귀한 분을 대접할 수 있게 되었지요.

이런 날이 오기를 오래 기다렸습니다.”라고 대답했습니다.



세상에는 세 종류의 사람이 있다고 합니다.

기쁜 일이 있어도 감사할 줄 모르는 사람,

기쁜 일 있을 때만 감사하는 사람,

역경 중에서도 여전히 감사하는 사람입니다.

가만히 생각해 보면 우리에게 감사할 조건이 없는 것이 아니라

감사할 마음이 없는 것이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듭니다.



부모님의 은혜, 아내, 남편, 자녀들에 대한 고마움은

자칫 지나쳐 버리기 쉽지만 감사하지 않을 수 없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 감사는 반드시 표현되어야 풍성한 축복이 함께할 것입니다.



  이전글        가치를 아는 사람
  다음글        좋은 생각
리스트
100자 의견쓰기
이름 : 비밀번호 : 164898 : 좌측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댓글등록
    2019.10.23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외교부, 차세대 전자여권 디자인 확정
2020년부터 발급될 예정인 차세대 전자여권의 디자인이 17일 심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