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사는
Home > 코나스마당 > 세상사는 이야기
제 목 짧은 하루
작성자 웃을꺼얍! 작성일 2015-01-05 조회 조회 : 3177 

초등학교 교과서에는 '짧은 하루'라는

제목의 시가 있습니다.

이 동시 속의 참새는 벌레를 잡기에

하루가 너무 짧다고 말합니다.

그리고 강낭콩은 톡톡 살이 찌기에

하루가 너무 짧다고 말합니다.

이 시의 지은이 또한 공부를 하는 나에게는

하루가 너무 짧다고 말합니다.

그건 아마도 자신의 삶에

뚜렷한 목적이 있기 때문이 아닐까요?



당신의 하루는 어떻습니까?

당신도 짧은 하루를 살아가고 있습니까?



  이전글        참을 인(忍)자의 비밀
  다음글        거목과 벌레
리스트
100자 의견쓰기
이름 : 비밀번호 : 439831 : 좌측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댓글등록
    2019.9.19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외교부, 차세대 전자여권 디자인 확정
2020년부터 발급될 예정인 차세대 전자여권의 디자인이 17일 심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