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美, '탈북자 강제송환 중단' 거듭 中에 촉구

애덤스 대변인, "북한의 인권 상황을 비롯해 북한 난민과 망명 희망자에 대한 처우, 깊이 우려"
Written by. 강치구   입력 : 2017-07-25 오전 10:52:38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중국이 탈북자 강제북송을 중단해 달라는 유엔의 요청을 거절한 것과 관련, 미국 국무부가 탈북자의 보호를 거듭 촉구했다.

 24일 캐티나 애덤스 미국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대변인은 미국의 소리(VOA) 방송에 “미국은 모든 나라가 자국 영토 내 북한 난민과 망명 희망자를 보호하는 데 협조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특히, 애덤스 대변인은 “미국은 북한의 인권 상황을 비롯해 북한 난민과 망명 희망자에 대한 처우를 깊이 우려한다”면서 “미국은 탈북자를 보호하고 이들을 위한 장기적 해결책을 찾기 위해 다른 나라들과 유엔 인권이사회, 유엔난민기구(UNHCR) 등 국제 기구들과 계속 협력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앞서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4일 정례브리핑에서 ‘탈북자 강제송환을 중단하라는 유엔 인권이사회의 요청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불법적으로 중국 국경을 넘은 북한 주민은 난민이 아니다”라며 사실상 강제송환을 계속할 것임을 밝혔다.(Konas)

코나스 강치구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18.2.23 금요일
핫클릭 뉴스 더보기
포토 & 동영상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설 연휴, 아프거나 다쳐도 걱정 마세요!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설 연휴 간 국민의 의료이용 불편을 ..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이별이란’? 어차피 헤..
코나스 웹진 구독하기
  • 성명서/행사정보
  • 관련사이트
  • 기사제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