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北 외무성, "美, 더 혹독한 제재시 대가 치를 것" 위협

미국에 “사상 유례없는 곤혹 치르게 만들 것" 성명 발표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7-09-11 오전 9:51:53
공유:
소셜댓글 : 2
twitter facebook

 북한의 6차 핵실험에 대한 대응으로 미국이 11일(현지시간)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전체회의에서 더 강력한 대북제재를 요구하는 표결을 강행할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북한은 "미국이 유엔안전보장리사회에서 보다 더 혹독한 불법무법의 '제재결의'를 끝끝내 조작해내는 경우 우리는 결단코 미국이 그에 상응한 대가를 치르게 할 것"이라고 위협했다.

 북한 외무성 대변인은 11일 성명을 통해 "우리는 그 어떤 최후수단도 불사할 준비가 다 되어있다"며, "우리가 취하게 될 다음번 조치들은 미국으로 하여금 사상 유례없는 곤혹을 치르게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성명은 이어 "우리는 날로 가증되는 미국의 적대시 책동과 핵 위협을 억제하고 조선반도와 지역에 조성되고 있는 핵전쟁 위험을 방지하기 위한 수단으로서 초강력 열핵무기를 개발·완성하였다"라며 "그러나 미국은 우리의 정정당당한 자위적 조치를 우리를 목 조르기 하여 완전히 질식시키기 위한 구실로 써먹으려 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성명은 또 "우리는 미국이 이미 완결단계에 도달한 우리의 국가 핵 무력 강화를 되돌려보려는 몽상에 사로잡혀 피에 주린 야수의 본성을 드러내고 있는 데 대하여 절대로 수수방관할 수 없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세계는 우리가 미국이 생각조차 하지 못하는 강력한 행동 조치들을 연속적으로 취하여 미국을 어떻게 다스리는가를 똑똑히 보게 될 것"이라며 "우리는 그 어떤 최후 수단도 불사할 준비가 다 되어있다"고 경고했다.

 성명은 "미국은 우리의 거듭되는 엄숙한 경고에도 불구하고 극단적인 정치·경제·군사적 대결로 줄달음치는 한 돌이킬 수 없는 파멸을 면치 못한다는 것을 명심하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미국의 대북제재 결의안 초안은 대북 원유수출 금지, 김정은·김여정의 제재 대상 포함, 북한의 주요 외화수입원인 섬유제품 수출, 북한 노동자 해외노동 금지 등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고강도 대북 제재 조치를 담고 있다. 또 유엔 제재 리스트에 오른 북한 선박을 공해상에서 강제 검색할 수 있는 권한을 회원국에 부여하는 내용도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좋은아빠(heng6114)   

    통제불능 김정은일당을 참살시켜야 한다.

    2017-09-11 오전 11:28:53
    찬성0반대0
  • 살인미소(pjw3982)   

    말은 이제 그만 ㅡ행동으로 타격하라

    2017-09-11 오전 10:20:00
    찬성0반대0
1
    2017.9.20 수요일
핫클릭 뉴스 더보기
포토 & 동영상 더보기
쓴소리/단소리 더보기
우리는 과연 대한민국의 복된 미래의 ..
잠언31:29.덕행있는여자가많으나그대는여러여자보.. 
네티즌칼럼 더보기
<성명서> 문재인대..
<성명서> 문재인대통령 퇴출 없이는대한민국 .. 
깜짝뉴스 더보기
日 야쿠자도 고령화…50대이상 조직원 40% 넘어·80세 두목도
일본 폭력조직인 야쿠자도 고령화 사회의 그늘은 비켜가지 못한 ..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진객(珍客), 하늘이 주신 귀..
코나스 웹진 구독하기
  • 성명서/행사정보
  • 관련사이트
  • 기사제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