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칼럼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제대군인의 재도약을 위하여

제대군인의 고민에 우리 모두 함께 관심을 가져야 할 것으로 본다
Written by. 전은경   입력 : 2017-12-04 오후 2:20:02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직업군인들이 청춘을 바쳐 군 생활을 마치고 전역한 후 사회의 일원으로 함께 하기위해 노력하지만 이들이 적합한 일자리를 찾아 안정적으로 사회에 복귀하기란 쉽지 않다. 전후방의 부대환경 속에서 재취업 역량과 기술을 충분히 습득해 놓기란 어려운 현실이기도 하다.

 

 조기 전역하는 청년층은 청년층대로 군 경력이 어중간하게 작용할 수도 있고 장기복무한 50대도 군에서의 경력을 사회경력으로 연계하기가 생각처럼 되지 않는 경우가 많다.

 아직도 우리 사회는 연령의 벽이 단단하고 높아 기업체에서 군 경력 여부를 떠나 나이가 있는 사람에게 관대하진 않다. 더욱이 오로지 군 경력만 있다면 이를 채용과정에서 긍정적으로 봐주는 기업은 흔치 않다. 심지어 군에서의 업무방식을 사회에서도 그 연장선상으로 생각하는 경향이 있을 것이라는 우려를 하는 인사담당자들도 있다.

 여러 가지로 쉽지 않은 현실이지만 군인출신임이 특장점이 될 수 있도록 구체적이고 체계적인 취업전략을 세우고 노력한다면 사회복귀에 성공할 수 있을 것이다.

 전직을 희망하는 제대군인이라면 여느 구직자들처럼 우선 자신의 적성과 재능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군에서의 업무경력 자체를 살릴 것인지, 군 경력이 유리하게 작용하는 직종을 선택할 것인지 군 경력과 상관없이 새로운 분야로의 도전을 할 것인지 선택을 해야한다.

 군 공간에서의 경험과는 완전히 다른 세계로의 진입에 대비해 철저한 준비를 해야 하고 본인의 적성과 연령, 경제적 여건 등을 고려하여 제 2의 직업을 찾는데 필요한 자격요건과 전문성을 구축하도록 노력해야 한다. 지원 분야에 대한 철저한 분석이 되어 있지 않으면 재취업에 실패하고 낙담과 자괴감에 빠질 수 있다. 직업훈련과 취업관련 컨설팅 등 적극적인 구직활동으로 스스로 길을 모색하려는 각오와 자세가 중요하다.

기업의 인식변화도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국민과 국가안보를 위해 헌신한 군인의 정신력과 책임감을 신뢰한다면 좀 더 적극적인 고용의 문을 열고 경력을 폭 넓게 인정해 이들의 수행능력을 활용할 수 있었으면 한다.

 사회경력자들에 비해 전문성이 다소 부족할 수 있지만 직업훈련교육 이수와 자격증 취득 등의 사회복귀 노력을 이해하며 군에서의 능력, 성과를 인정하고 신입사원과 마찬가지로 시간과 기회를 줄 수 있는 배려가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국가차원에서도 다양한 취업관련 지원제도가 확충되길 바란다.

 정부에서도 중ㆍ장기복무 제대군인들에 대해 전역전과 전역 후 사회복귀를 지원하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지만 여전히 전문성에 취약한 문제를 해소하지 못하고 있다.

 단순히 직업훈련 뿐 아니라 기업과 연계하여 실무역량을 구비할 수 있는 협조체제가 구비되도록 제도적 장치가 필요해 보인다.

 또한 재취업준비가 되어 있지 않은 상태에서의 갑작스런 전역 후 어려움을 최소화하기 위해 전역 전부터 참여가능한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전직지원 시스템을 구축해야한다.

 전역예정인 군인에게는 제대군인지원센터의 등록에 관한 홍보를 하여 본격적인 취업지원의 문을 두드릴 수 있도록 하고 기업체에는 제대군인 채용으로 인해 고용촉진장려금을 수혜 할 수 있음을 대외적으로 홍보하여 기업체의 관심을 유도해야 한다. 공공부문 일자리 채용시 제대군인을 우대하는 방안에 관해서도 생각해볼 수 있겠다.

 국가와 국민을 위해 헌신한 군인이 스스로 자부심과 자랑스러움을 가질 수 있도록, 우리는 이들의 희생과 공헌에 감사함을 전하고 평화로움을 누릴 수 있도록 제대군인의 고민에 우리모두 함께 관심을 가져야 할 것이다.(konas)

전은경 / 인천제대군인지원센터 상담사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17.12.13 수요일
핫클릭 뉴스 더보기
포토 & 동영상 더보기
쓴소리/단소리 더보기
북한 김정은의 친필 명령서
얼마 전에JTBC 회장직을 그만 두신 분이'북한이 .. 
네티즌칼럼 더보기
2017.12.9  태극기 집회 ..
2017.12.9 태극기 집회 강연내용과 화보 2017.12.9 .. 
깜짝뉴스 더보기
日 야쿠자도 고령화…50대이상 조직원 40% 넘어·80세 두목도
일본 폭력조직인 야쿠자도 고령화 사회의 그늘은 비켜가지 못한 ..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세영이가 100일 되던 날
코나스 웹진 구독하기
  • 성명서/행사정보
  • 관련사이트
  • 기사제보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