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향군, 美 해외참전용사회와 우의증진

박세환 향군회장, 美 해외참전용사회(VFW)회장 일행 맞아 향군 명예회원증서와 메달 수여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1-03-30 오후 8:49:01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박세환 대한민국재향군인회장은 30일 향군을 방문한 리처드 유뱅크(Richard L. Eubank) 미국 해외참전용사회(Veterans of Foreign Wars of the United States) 회장 일행을 맞아 양국 향군간의 교류협력 및 한국 안보 현안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리처드 유뱅크 회장에게 향군 명예회원 증서와 메달을 수여했다. 

 ▲ 박세환 대한민국재향군인회장(왼쪽)이 리처드 유뱅크(Richard L. Eubank) 미국 해외참전용사회(Veterans of Foreign Wars of the United States) 회장 일행을 맞아 양국 향군간의 교류 협력 및 한국 안보 현안에 대해 의견을 나눈 후, 리처드 유뱅크 회장에게 향군 명예회원 증서와 메달을 수여했다.ⓒkonas.net

 박 회장은 “미국과 한국은 한국전, 월남전에서 공산주의와 맞서 함께 싸운 혈맹의 전우”라고 강조하면서 “앞으로 두 단체간의 우의가 더욱 강화되고 한국안보에 대한 지속적인 지지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 날 향군을 방문한 이들은 리처드 유뱅크 미국 해외참전용사회 회장을 비롯한 왓슨 숀(Watson Shawn) 한국지회장 등 6명으로, 이들 일행은 오는 2일까지 국립현충원, JSA, 오산기지, 미 대사관 등을 방문한 후 3일 출국한다.

 한편 미국 해외참전용사회는 미국 재향군인회(American Legion)와 함께 미국의 대표적인 향군단체로서 1899년에 창립되어 240만 명의 회원이 활동하고 있다.

 대한민국 재향군인회와는 1973년 ‘우호친선 합의각서’를 교환 후 상호 활발한 교류를 하고 있으며, 우리측 대표가 격년제로 총회에 참석해 한국의 안보현실을 알리고 양국간 우의를 증진하고 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0.11.24 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연평도의 어제, 그리고 내일
10년 전 2010년 11월 23일 오후 2시34분, 1,400여 명의 주민이 평..
깜짝뉴스 더보기
밤마다 찾아오는 불청객…‘불면증’ 예방하려면?
현대인의 발병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질병인 ‘불면증&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