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깜짝 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일본 후쿠시마원전 갑상선 피폭자 "당초 발표의 10배"

Written by. Konas   입력 : 2013-07-19 오후 5:15:37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2011년 일본 후쿠시마(福島)원전사고로 100 mSv(밀리시버트) 이상의 갑상선 피폭을 한 작업원 수가 당초 발표의 10배 이상인 2천여명에 달하는 것으로 드러났다고 아사히(朝日)신문이 19일 보도했다.

 후쿠시마 원전 운영회사인 도쿄전력이 작년 12월 일부 작업원의 갑상선 피폭량을 처음으로 조사해 공개했을 당시 100 mSv 이상 피폭자는 178명에 불과했다.

 체르노빌 원전 사고 사례 등을 감안했을 때 갑상선 피폭량이 100 mSv를 넘으면 암발생이 증가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에 대해 유엔 과학위원회가 도쿄전력 조사의 신뢰성을 의문시하자 후생노동성 등이 도쿄전력측에 재조사를 지시했다.

 이에 따라 기존 피폭 데이터의 재분석과 함께 작업 당일의 대기중 요소와 세슘 비율 등을 통해 갑상선 피폭량을 추계한 결과 피폭량이 100 mSv 이상인 작업원은 1천973명인 것으로 집계됐다.

 한편 도쿄전력측은 대부분의 작업원들에게 갑상선 이상 여부 검사대상으로 통지했으나 지금까지 검사를 받은 사람은 절반 정도인 것으로 전해졌다.(연합)

Konasnet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4.6.26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6.25전쟁 74주년 기념일과 한·미 동맹의 발전
다가오는 6월 25일은 6·25전쟁이 발발하고 74번째 맞이..
깜짝뉴스 더보기
‘자동차세 잊지 말고 납부하세요’…16일부터 7월 1일까지
상반기 자동차세 납부 기간이 오는 16일부터 시작된다.행정안전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