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22사단 총기난사 임 병장 국민참여재판 신청

임 병장 “국민에게 심판 받겠다” 지난 1일 우편으로 접수.. 군 당국 전례없어 난색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4-09-02 오전 10:54:15
공유:
소셜댓글 : 1
facebook

 지난 6월 집단 따돌림을 당하다 격분해 동부전선 22사단 GOP에서 총기를 난사해 동료 5명을 숨지게 하고 7명에게 부상을 입힌 임 병장이 '국민참여재판'을 신청했다.

 임 병장 측 변호인은 1일 1군사령부 보통군사법원에 우편으로 '국민참여재판'을 신청했다.

 임 병장 측은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모든 형사재판에 대해 '국민참여재판'을 받을 권리가 있다” “집단 따돌림을 당하다가 격분해 빚어진 이 사건은 군의 잣대가 아닌 일반 국민이 배심원으로 참여한 재판에서 심판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군은 군사법원은 국민참여재판 대상이 아니며, 5명이 죽은 명백한 살인 사건인데다 군사재판에 적용된 전례가 없어 난색을 표하고 있다.

 임 병장 측은 신청이 기각될 경우 국민 평등권과 공정한 재판 받을 권리 침해를 이유로 위헌법률 신청과 헌법 소원도 불사할 방침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국민적 관심을 끈 중대한 사건인 만큼 국민의 알권리를 충족할 필요도 있다"며 "군 검찰의 구형, 변호인의 최후 변론, 피고인의 최후 진술 등이 국민에게 알려서 국민 여론이 재판에 반영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현재 이 사건은 관할 법원이 기존 8군단에서 1군사령부 보통군사법원으로 이전돼 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박영봉(zzang2004)   

    너두 더 살구시프냐? 나쁜시기 대한민국 국군을 우슴거리로만든 나쁜색귀 평생 무상급식도 사실 아깝다.

    2014-09-02 오후 1:35:16
    찬성0반대0
1
    2024.3.3 일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우크라이나전쟁 발발 2주년 교훈과 우리의 대응자세
우크라이나전쟁 전황지난 2022년 2월 24일 러시아군의 우크라이나..
깜짝뉴스 더보기
이적단체 출신 혁명 활동가 징역형 민중에 북한 주체사상 가르쳐야...
이적단체 출신으로 조직을 꾸려 인터넷에서 북한을 찬양하고 주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