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깜짝 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미국서 3살 꼬마가 술 취한 엄마 대신 트럭 몰아

Written by. Konas   입력 : 2015-10-23 오전 11:30:10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미국 오클라호마 주에서 세 살배기 꼬마가 술에 취한 엄마를 대신해 픽업트럭의 운전대를 잡고 차량을 무사히 정지시켜 화제가 되고 있다.

 22일(현지시간) BBC,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전날 오클라호마시티에서 남동쪽으로 130km 떨어진 시골 마을 에이다 인근 고속도로에서 탤로아 포스터(33)라는 한 여성이 술에 취한 채 픽업트럭을 몰다 그만 차량 밖으로 떨어졌다.

 당시 차에는 포스터의 3살짜리 쌍둥이 아들이 함께 타고 있었다.

 목격자들은 포스터가 차 밖으로 떨어진 뒤 쌍둥이 중 한 명이 자리에서 일어나 선 채로 운전대를 잡고는 4차로를 가로 질러 차량을 몰았다고 전했다.

 이 차량은 길가의 턱에 부딪힌 뒤 멈춰 섰으나 안에 타고 있던 아이들은 다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애초 음주운전으로 경찰 단속에 걸렸다가 결국 아동방치 혐의로 체포된 포스터는 경찰에 "아이에게 안전벨트를 채워 주려다가 그만 차 밖으로 떨어졌다"고 말했다.(연합)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3.10.2 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북러 정상회담과 우리의 자세
지난 9월 10일 평양을 출발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블라디미..
깜짝뉴스 더보기
행안부, 재외동포 국적과 거주지가 달라 겪는 행정서비스 어려움 해소
내년부터는 국내 통신사의 휴대전화가 없는 재외국민들도 여권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