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깜짝 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필리핀서 50대 교민, 괴한 총에 맞아 또 피살

Written by. Konas   입력 : 2015-12-21 오전 9:22:25
공유:
소셜댓글 : 1
twitter facebook

  필리핀에서 한국인 교민이 무장 괴한의 총격으로 또 숨졌다.

 20일 오전 1시 30분께(현지시간) 필리핀 중부 바탕가스 주 말바르 시에서 조모(57) 씨가 자신의 집에 침입한 4인조 괴한의 총에 맞아 사망했다고 주필리핀 한국대사관이 밝혔다.

 현지에서 건축업을 하는 조 씨는 당시 필리핀인 부인, 아기와 함께 잠을 자던 중에 피살된 것으로 알려졌다.

 필리핀 경찰은 괴한들이 금품을 훔친 흔적에 미뤄 강도 사건인지 사업상 원한 관계에 의한 범행인지 조사하고 있다.

 조 씨의 사망으로 올해 들어 필리핀에서 피살된 한국인은 11명으로 늘어났다.

 지난 10월에는 필리핀 수도 마닐라 외곽에서 이모(54) 씨와 부인 박모(47) 씨가 괴한의 총에 맞아 숨졌다.

 이처럼 한국인 피살 사건이 잇따르자 한국과 필리핀 경찰은 내년에 한국인 대상 범죄를 전담 처리하는 '코리안 데스크'를 세부 등 5개 지역에 추가로 설치할 계획이다.

 지금은 마닐라와 앙헬레스 등 2곳의 지방경찰청에 코리안데스크가 있다.

 한국 경찰은 필리핀에서 한국인의 강력범죄 피해가 발생하면 현지에 수사팀을 급파하는 방안도 추진 중이다.(연합)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살인미소(pjw3982)   

    현지인들에게,,우리의 잘못은 없는지....

    2015-12-21 오전 9:37:05
    찬성1반대0
1
    2019.9.19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외교부, 차세대 전자여권 디자인 확정
2020년부터 발급될 예정인 차세대 전자여권의 디자인이 17일 심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