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깜짝 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813캐럿 다이아몬드 원석 세계최고가 740억원에 팔려

내달 1천109캐럿 '우리의 빛' 다이아몬드 낙찰가 최소 820억 원 예상
Written by. konas   입력 : 2016-05-10 오후 1:47:15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내달 1천109캐럿 '우리의 빛' 다이아몬드 낙찰가 최소 820억 원 예상

 캐나다 광산 업체 루카라가 813캐럿짜리 다이아몬드 원석을 6천300만 달러(740억 원)에 팖으로써 다이아몬드 원석 판매가 최고치를 갈아치웠다.

 이에 따라 이 회사가 내달 경매에 내놓을 1천109캐럿짜리 다이아몬드 원석도 최소 7천만 달러 이상에 팔릴 것으로 예상돼 낙찰가 예상이 분분하다고 CNN이 9일(현지시간) 전했다.

 루카라는 '별자리(constellation)'이라고 이름 붙인 813캐럿 다이아몬드 원석을 두바이에 있는 다이아몬드 거래상 네메시스 인터내셔널에 10%의 이익을 붙여 팔았다고 밝혔다.

 '우리의 빛(Lesedi la Rona)이'라는 이름의 1천109캐럿 다이아몬드 원석도 '별자리'와 같은 보츠와나 카로웨 광산에서 채굴된 것으로, 100여 년 전인 1905년 남아공에서 발견된 3천106캐럿짜리 다이아몬드 원석에 이어 2번째로 큰 것이다.

 테니스 공만 한 '우리의 빛'은 보석 가치를 평가하는 기존 스캐너에는 들어가지 않을 정도다. 루카라의 주가는 최근 3개월간 70% 급등했다.(연합)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19.10.23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외교부, 차세대 전자여권 디자인 확정
2020년부터 발급될 예정인 차세대 전자여권의 디자인이 17일 심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