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740만 재외동포들과 함께 하는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20개 문화행사로 임시정부수립의 의미와 역사성 알리는 행사 추진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9-04-08 오후 2:44:24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외교부는 올해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지난 3·1절을 기점으로 전 세계 740만 재외동포들과 함께 재외공관이 주최하는 100주년 기념행사를 다양한 형태로 추진하고 있다.

 18개 재외공관은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일인 오는 11일을 기념해 주재국 인사, 현지 독립유공자 후손 및 외국인 유공자 등이 참석하는 축하리셉션과 학술회의, 사진전시회 등 20개의 문화 행사를 개최해 대한민국임시정부의 뜻깊은 역사를 기억·기념할 예정이다.
  
 대표적인 임시정부 소재지인 상하이에서는 임시정부수립일 당일인 11일, 우리 정부의 주요 인사 및 주재국 인사, 재중동포 약 500여 명이 참석하는 100주년 기념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는 김규식, 송헌주, 서재필, 안창호, 박용희 선생 후손 등 독립지사 후손 토크 콘서트와 함께 학술행사를 계획 중이다.

 뿐만 아니라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일 전후로 중국, 말레이시아, 멕시코, 크로아티아 등 세계 각지에서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관련 △국제학술회의, △사진전, △강연회 등을 갖고 임시정부수립의 의미와 역사성을 널리 알리는 행사도 추진한다.
  
 외교부는 이번 대한민국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사업은 온 국민과 재외동포가 함께 만든 100년의 역사를 기억하는 온 겨레의 축제의 장임과 동시에, 앞으로 평화와 희망의 미래로 나아가기 위한 국제적 공감대를 확산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19.8.22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외교부, 차세대 전자여권 디자인 확정
2020년부터 발급될 예정인 차세대 전자여권의 디자인이 17일 심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