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국방부-과기부, 「D‧N‧A기반 스마트국방 전략」 발표

스마트 강군 건설을 위한 국방 분야 디지털 대전환 착수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2-02-24 오전 10:08:37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국방부는 23일 열린 대통령 직속 4차산업혁명위원회(이하 4차위) 제27차 전체회의에서 「D‧N‧A기반 스마트국방 전략」을 발표했다.

 동 전략은 ‘데이터(D)ㆍ네트워크(N)ㆍ인공지능(A) 등 국가 필수전략기술의 국방분야 확산을 통한 스마트 강군 건설 및 디지털 신시장 창출’이라는 비전을 제시하고 있으며, ’22년에 1,003억원을 투입하고 관련예산을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전략은 먼저, D·N·A 신기술을 국방 분야에 선도적용하고 전 군으로 확산한다. 디지털 신기술의 가늠터(Test bed)로서 민간에서 개발한 기술을 군에서 실증하고, 적용 타당성이 입증된 과제는 즉시 적용하거나 일부 보완요소 추가개발(1∼2년)과 확산을 병행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과기정통부-국방부 공동의 국방 정보통신기술 연구개발 전용사업을 신설하고 4년간('22∼'25) 총 369억원을 투입한다.

 또한 스마트국방의 기반이 되는 국방 디지털 인프라를 고도화한다. 군 통신망과 통합 데이터센터의 고도화 사업을 추진하는 한편, 국방분야에 5세대(5G) 이동통신 기술을 도입하기 위해 군용망과 상용 5G간 연동기술('22∼'25, 총 204억원) 및 보안기술('22∼'25, 총 75억원)을 개발한다.

 국방 디지털 전환의 혁신주체인 군 장병의 D·N·A 역량도 강화한다. 군 인공지능(AI)ㆍ소프트웨어 전문인력 1천명과 정보통신기술(ICT) 예비산업인력 5만명 양성을 위해 장교(소위〜대령) 대상 정보통신기술(ICT) 소양교육을 의무화하고 일반병사ㆍ단기복무간부 등을 위한 인공지능(AI)ㆍ소프트웨어 온라인 교육플랫폼도 구축할 계획이다.

더불어 D·N·A 기술이 군 전력으로 신속하게 확산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한다. 국방 정보통신기술(ICT) 연구개발 사업 기획ㆍ관리 전문성을 강화하고, 실증을 거친 기술의 확산사업 착수까지 소요되는 기간을 기존 3년에서 1년으로 단축하는 등 관련 규정도 개선해 나간다.

 임혜숙 과기정통부 장관은 “기술 패권경쟁 시대에 디지털 기술력은 국가 안보차원에서도 중요성이 커지고 있다.”며, “5세대 이동통신 기술(5G)ㆍ인공지능(AI) 등 국가 필수전략 기술을 적극 육성하는 한편, 민간의 혁신기술이 국방 분야로 확산되어 관련 기업의 성장과 국방 디지털 대전환으로 연계될 수 있도록 국방부와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서욱 국방부장관도 “4차 산업혁명 기반의 첨단 디지털 기술은 미래전을 주도할 게임체인저”라고 언급하며, “디지털 기술뿐만 아니라 디지털 인프라 및 인공지능(AI)ㆍ소프트웨어 전문인력 전반에 걸쳐 과기정통부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스마트국방 혁신을 지속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4.6.20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6.25전쟁 74주년 기념일과 한·미 동맹의 발전
다가오는 6월 25일은 6·25전쟁이 발발하고 74번째 맞이..
깜짝뉴스 더보기
‘자동차세 잊지 말고 납부하세요’…16일부터 7월 1일까지
상반기 자동차세 납부 기간이 오는 16일부터 시작된다.행정안전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