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방사청, 하이브리드 파워팩 전주기 관리 특화연구센터 전남대에 개소

고효율, 고출력 전기추진시스템 원천기술 확보 본격화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22-07-06 오전 9:51:01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방위사업청은 5일 ‘하이브리드 파워팩 전주기 관리 특화연구센터’를 전남대학교에 개소했다고 밝혔다.

 ▲ 홍보배너 및 팜플렛 표지 [방위사업청 제공] ⓒkonas.net

 

 하이브리드 파워팩은 연료전지와 배터리를 하이브리드(Hybrid)하여 연료전지의 에너지 저장성과 배터리의 고출력이라는 장점을 동시에 달성하는 전기추진시스템이다.

 ‘특화연구센터 사업’은 산업체, 대학 및 연구기관에 설립하여 특정 기술 분야 연구를 집중적으로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우수 연구인력의 기술잠재력을 국방기술개발에 접목함으로써 국방분야 핵심 기초기술을 확보하고 관련 분야 인력양성과 저변확대를 목적으로 한다.

 '94년부터 시작하여 이번에 33번째 특화연구센터를 설립하였으며, 방위사업청은 '22년 현재 미래국방 인공지능 특화연구센터 등 본 특화연구센터를 포함하여 6개의 특화연구센터를 운영 중에 있다.

 이번에 신규로 설립하는 「하이브리드 파워팩 전주기 관리 특화연구센터」는 '31년까지 만 9년(108개월)동안 201.3억 원을 투자하여, 미래 무인체계에 필요한 전기추진시스템의 국산화 기술 확보 및 하이브리드 파워팩의 제조부터 폐기 및 재활용까지의 전(全)주기 관리 기술을 연구한다.

 이를 위해 3개의 전문연구실로 구분하여 총 12개의 세부과제를 수행하며, 연구주관기관인 전남대를 중심으로 한국과학기술원(KAIST), 연세대 등 6개 대학과 한국자동차연구원 등 2개 연구소에서 110여명 이상의 국내 산학연의 전문 연구인력이 참여할 예정이다.

 방사청은 “특화연구센터에서는 세계 최고 수준인 8kW급의 하이브리드 파워팩 기술 확보를 목표로 연구할 예정”이라며, “미래전에서 각광받고 있는 무인무기체계의 작전시간 증대 및 효율적인 운용 및 관리를 위한 핵심기술을 확보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 날 행사에서 정성택 전남대학교 총장은 인사말을 통해 “전남대는 지역적으로도 에너지 특화 사업을 집중 육성 중이며, 특히 본 사업 참여하는 연구진들은 에너지 분야 최고 전문가들로 구성되어 있다.”며, “특화연구센터 사업 성공을 위해 센터 설립부터 사업관리, 인력양성, 국제교류 뿐 아니라 시스템 완성 및 사업화까지 국방 핵심기술 완성을 위한 지원을 입체적으로 실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형진 방위사업청 차장은 축사를 통해 “본 특화연구센터를 통해 미래전의 핵심인 무인무기체계 전기추진시스템의 원천기술 확보와 관련분야 저변 확대를 위해 힘써주길 바란다.”며, “본 사업 종료 후에도 후속 과제 발굴 등을 통해 센터 자립화를 이룩할 수 있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방위사업청은 올해 우주 특화연구센터 2개소 등 4개의 특화연구센터의 설립을 위한 주관기관 공고 중이며, 보다 자세한 정보는 국방기술정보통합서비스(DTiMS, Defense Technology InforMation Service) 누리집(dtims.krit.re.kr)에서 확인 가능하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3.2.3 금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한반도 안보 억새뜰에도 봄은 오는가?
2023년 계묘년의 찬란한 봄도 쉽게 오지는 못할 것 같다. 코로..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신청 때 가족관계증명서 종이제출 사라져
앞으로는 민원신청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를 종이서류로 발급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