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임시정부기념관-주중한국문화원과 업무협약

11월 주중한국문화원에서 '환국, 대한민국임시정부 돌아오다' 특별전시회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23-03-16 오전 9:19:59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국립대한민국임시정부기념관과 중국 베이징의 주중한국문화원이 임시정부 역사의 전시·연구·교육 등에 대한 상호 협력을 위해 업무협약을 17일 체결한다고 보훈처가 16일 밝혔다.

 두 기관은 앞으로 ▲전시·연구·교육 등에 대한 상호 교류 협력 ▲학술출판물 등 양기관의 각종 정보 및 결과물 공유 ▲문화콘텐츠 및 교육프로그램 개발 협력 지원 ▲ 국외 사적지 발굴 및 임시정부 관련 자료 환수 등에 적극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협약에 따른 첫 사업으로 올해 11월 23일, 광복 후 중국에서 대한민국 임시정부 요인들이 환국한 날(1945년 11월 23일)을 기념하여 ‘환국, 대한민국 임시정부 돌아오다’라는 주제의 특별전시회를 주중한국문화원에서 개막한 뒤 내년 2월까지 개최할 예정이다. 

 특별전시는 임시정부 수립 이후의 주요 활동은 물론 특히, 1940년대 임시정부의 외교‧군사활동, 광복 이후 환국까지 임시정부와 중국 정부와의 교섭 과정, 환국 과정에 사용된 유물 등 다양한 내용들이 전시된다.

 김희곤 임시정부기념관장은 “대한민국 임시정부 요인들의 환국을 주제로 한 특별전시를 주중한국문화원에서 개최할 수 있게 되어 뜻깊게 생각하며, 주중 동포와 많은 중국 국민들이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역사를 알아가고 기억할 수 있도록 주중한국문화원과 함께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진곤 주중한국문화원장은 “양 기관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한 업무협력은 주중 동포와 중국 국민들에 대한 한국 역사와 문화를 알려나가는데 기여할 것”이라며 지속적인 협력관계 발전을 약속했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4.7.18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북한의 다양한 도발에 적극적으로 대비하자!
북한의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동생인 김여정은 지난 7월 14일 조선..
깜짝뉴스 더보기
치매환자·발달장애인 실종예방…‘배회감지기’ 4590여 대 신규 무상 보급
민관이 협력해 치매환자와 발달장애인의 실종을 예방할 수 있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