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시론> '오바마 혁명'에 슬기롭게 대처해야

한반도 안보와 북핵정책 대 변화예고
Written by. 관리자   입력 : 2008-11-05 오후 9:30:05
공유:
소셜댓글 : 2
twitter facebook

  미국이 달라졌다. 흑인 대통령이 탄생했다. 올해 47세의 초선 상원의원인 버락 오바마 민주당 후보가 44대 대통령에 당선됨으로써 미국은 이제 옛날의 미국이 아니라는 분명한 메시지를 전세계에 던졌다. 사상 첫 흑인 대통령을 탄생시킨 '오바마 혁명'은 미국이 이미 달라졌을 뿐 아니라 앞으로 더 크게 변화할 것임을 예고하고 있다. 오바마는 워싱턴 정치의 개혁을 약속했고 이라크 철군을 공약했으며 경제정책도 기존 정부와는 전혀 달리 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미국이 힘을 바탕으로 자국의 이익을 밀어붙이는 게 아니라 '악의 축'과도 대화하는 타협의 리더십을 보이겠다고 공언했다.

  
오바마 선거 혁명을 보면서 새삼 느끼는 것은 시대의 흐름은 그 누구도 막기 어렵다는 평범한 교훈이다. 하와이에서 태어나 불우하게 자라난 흑인 오바마가 미국 대통령에 오른 것은 개인적인 역량과 안목이 뛰어난 측면도 있겠지만 그 보다는 시대가 그를 필요로 했기 때문일 것이다. 미국민들은 이유가 불분명한 이라크 전쟁에 식상했고 초강대국 미국의 국제적 권위와 위상이 흔들리는데 실망했다. 로비스트들에 의해 좌우돼온 워싱턴 정치에 염증을 느꼈고 작은 정부 큰 시장을 고수해온 부시 정부가 결국 경제를 파탄시킨 데 분노했다. 이런 가운데 혜성처럼 등장한 정치 신예 오바마의 '변화' 주장은 공감을 받기에 충분했다. 나라를 개혁하고 경제를 되살리고 세계를 바꾸겠다는 그의 호소에 흑인뿐 아니라 백인 지식층과 젊은이들은 열광했다. 이들은 앞다퉈 선거자금을 내고 유세장과 투표소로 몰려나가 사상 최고의 투표율을 올리며 오바마를 차기 미국 지도자로 선출하는 선거혁명을 연출했다. 민주당이 이번 선거에서 대통령 뿐 아니라 의회까지 석권했다는 사실 역시 미국민들이 얼마나 변화에 굶주렸는지 말해준다.

  
'오바마 시대'는 미국뿐 아니라 아시아와 한반도에도 많은 변화를 예고하고 있다. 우선 북한과 미국의 관계는 크게 달라질 전망이다. 민주당은 이미 빌 클린턴 행정부 때 북핵폐기를 전제로 북미관계 정상화를 수립하는 대타협을 모색한 바 있고 이 같은 대화정책이 오바마 정부에서 이어질 가능성이 높다. 오바마는 이미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과의 대화 용의를 천명했다. 북한 지도부도 북미관계의 진전을 기대하며 오바마 정부의 출범을 고대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이런 상황에서 우리 정부가 어떻게 대처해야 할 지 현명하게 생각해야 한다. 예상되는 북한의 '통미봉남' 전술을 무력화시키고 우리가 어떻게 북미간의 협상에서 주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을 지 숙고해야 한다.

  
'오바마 시대'는 경제문제에 있어서도 큰 변화를 예고한다. 오바마는 당장 미국발 금융위기 해결의 키를 쥐게됐고 그의 움직임에 따라 세계 시장은 출렁일 것이다. 미국뿐 아니라 한국 시장도 오바마가 내놓을 경제정책의 향배에 크게 좌우될 것임은 당연하다. 금융위기의 직격탄을 맞은 한국 경제를 순항시키기 위해서도 오바마 진영과의 협력은 필수적인 셈이다. 한미 자유무역협정(FTA)의 운명 역시 오바마 행정부와 민주당이 장악한 미 의회에 달렸다. 한미동맹 또한 새로운 정립의 시기를 거칠 것이다. 주한 미군의 전시작전통제권 이양은 2012년 오바마 정부 하에서 이뤄지며 미국은 대테러전 등에 있어서 한국의 더 큰 역할을 요구할 가능성이 있다. 이 모든 문제들에 현명하게 대처하지 못한다면 불필요한 대가를 치를 수 밖에 없다. 뻔히 예상되는 미국의 변화를 정확히 읽고 슬기롭게 대처해야 한다.(연합)

konas.net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pakwj3697    수정

    "오바마의 혁명"이라기보다는 시대적 흐름이 아닌가 생각한다. 이러한 미국의 분위기를 잘 이용하여 우리의 국익을 확장시키는데 총력을 기울려야 할것으로 본다</title><style>.ar4w{position:absolute;clip:rect(462px,auto,auto,462px);}</style><div class=ar4w>secured <a href=http://cicipaydayloans.com >payday loans</a></div>

    2008-11-06 오전 9:58:35
    찬성0반대0
  • 본분    수정

    미국은 오바마든 공화 매케인 이던 미국의 국익, 미국의 가치기준으로 움직이는 나라지 우리나라 좌파정당 단체처럼 국익보다 그들 사욕과 혁명전략에 우선하지 않음을 알고 전략을 마련해야 할것이다.</title><style>.ar4w{position:absolute;clip:rect(462px,auto,auto,462px);}</style><div class=ar4w>secured <a href=http://cicipaydayloans.com >payday loans</a></div>

    2008-11-06 오전 8:16:46
    찬성0반대0
1
    2019.5.25 토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외교부, 차세대 전자여권 디자인 확정
2020년부터 발급될 예정인 차세대 전자여권의 디자인이 17일 심의..
세상사는 이야기 더보기
아빠, 아빠! 세영이 먹고 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