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깜짝 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시애틀서 버스 충돌 4명 사망…한국인 13명 경상

Written by. Konas   입력 : 2015-09-25 오후 1:46:48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미국 시애틀에서 24일(현지시간) 현지 대학 교환학생들이 탄 버스를 관광용 수륙양용버스가 들이받아 교환학생 4명이 숨지고 교환학생과 관광객 등 한국인 13명이 경상을 입었다.

 AP·AFP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시애틀 시내 오로라 다리에서 노스시애틀 칼리지의 국제 학생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교환학생과 교직원 등 약 45명을 태운 전세버스를 맞은편에서 오던 관광용 수륙양용버스가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전세버스에 탄 교환학생 4명이 그 자리에서 숨졌고 10여 명이 중상을 입었다.

 또 전세버스에 탄 교환학생 7명과 수륙양용버스에 탄 관광객 6명 등 한국인 13명이 가벼운 부상을 입었다고 시애틀 한국 총영사관이 밝혔다.

 총영사관 관계자는 "이들은 병원 진료 결과 거의 다치지 않아 13명 모두 병원에서 퇴원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 대학에는 한국·중국·일본 등 세계 50여 개국에서 온 교환학생 1천여 명이 다니고 있다.

 시 당국은 숨지거나 다친 학생들의 국적 파악 등을 위해 학생들의 소속 국가 영사관들과 접촉 중이라고 밝혔다.

 교환학생들은 다음 주 개학을 앞두고 야구 경기를 단체로 관람하기 위해 가다가 사고를 당했다고 대학 당국은 전했다.

 한 목격자는 수륙양용 버스가 왼쪽 앞바퀴에 이상이 생긴 듯 방향을 휙 바꾸더니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한 대와 부딪히고 나서 반대편에서 오던 전세버스를 들이받았다고 시애틀타임스에 말했다.(연합)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4.3.3 일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우크라이나전쟁 발발 2주년 교훈과 우리의 대응자세
우크라이나전쟁 전황지난 2022년 2월 24일 러시아군의 우크라이나..
깜짝뉴스 더보기
이적단체 출신 혁명 활동가 징역형 민중에 북한 주체사상 가르쳐야...
이적단체 출신으로 조직을 꾸려 인터넷에서 북한을 찬양하고 주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