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北, 美측에 “한국 빼고 평화협상 하자” 제의

지난달 초 스웨덴에서 “北 핵보유국으로 인정 후 대화” 주장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7-07-04 오후 1:42:10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북한이 지난달 초 미국 측에 한국을 제외하고 양자간 평화협상을 갖자고 제안한 것으로 전해졌다.

 도쿄신문은 6월1~3일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열린 한중일 전문가 비공개 협의에 참석한 브루스 클링너 헤리티지재단 선임연구원을 인용해 이같이 전했다.

 이 협의에서 북한 당국자 3명과 만난 클링너 연구원은 당시 북한 당국자가 미국 측에 "우리를 먼저 핵보유국으로 인정한 후 평화협정을 체결할지 전쟁을 할지 대화하자"며, "한국을 협상에서 배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고 말했다.

 클링너 연구원은 또 북한 당국자가 미국의 대북제재를 적대정책이라고 수차례 비난했으며, 미국에 한미연합훈련 중단을 요구하면서도 비핵화에 응하겠다는 언동은 전혀 하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클링너 연구원은 북한 김정은 취임 후 이들 북한 당국자를 2차례 접촉했지만 "이들이 종전에 비해 자신감이 넘쳤다"고 말하면서, 올해 들어 북한이 10차례의 미사일 발사 실험을 감행하는 등 미사일 기술의 향상에 따른 성과가 배경이라고 분석했다.

 클링너 연구원은 북한 당국자들의 태도에서 "미국이 더는 설득할 게 없다"고 판단해 귀국 후 대북 경제제재를 강화하기 위한 구체안을 트럼프 행정부에 제출했다고 설명했다.

 클링너 연구원은 북한 당국자의 신분을 명확히 밝히지는 않았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0.11.24 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연평도의 어제, 그리고 내일
10년 전 2010년 11월 23일 오후 2시34분, 1,400여 명의 주민이 평..
깜짝뉴스 더보기
밤마다 찾아오는 불청객…‘불면증’ 예방하려면?
현대인의 발병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질병인 ‘불면증&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