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문화재로 등록된 독립유공자 묘역, 관리 강화한다

“독립 유공자 묘역 16위, 관리 현장 점검과 추가 등록 조치 계획”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18-07-18 오후 1:47:27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문화재청은 문화재로 등록된 독립유공자 묘역 16위에 대한 점검 결과를 바탕으로 관리를 강화한다고 18일 밝혔다.

 현재 문화재로 등록한 독립유공자 묘역은 북한산 국립공원에 있는 이준·손병희·이시영·김창숙·신익희·여운형 묘소와 도산공원 안창호 묘소, 망우리공원의 서광조·서동일·오재영·한용운·오세창·문일평·방정환·오기만·유상규 묘소다.

 문화재청은 손병희·이시영·김창숙·신익희·문일평 묘소에서 잡초를 제거하고 봉분 잔디를 다듬기로 했으며, 한용운·방정환 묘소는 돌로 쌓은 시설물인 석축을 보수하고, 오세창·오기만 묘소는 묘역 진입로를 정비할 방침이다. 또 이준·한용운 묘소는 안내판을 설치하고, 보존상태가 좋지 않은 서광조·서동일·오재영 묘소에서는 보수·정비 사업을 벌인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기존에 등록된 독립유공자 묘역 관리를 강화하고, 역사적·교육적 가치가 있는 묘역을 관계 기관과 협의해 추가로 등록할 것"이라고 말했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4.5.27 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60주년을 맞는 한국의 베트남전 파병을 회고하며
60년 전, 한국이 베트남전에 파병하게 된 이유는?역사적으로 한 ..
깜짝뉴스 더보기
아동수당·생계급여 확대…2년간 민생·경제법안 254건
지난 2년간 법제처와 법률 소관 부처가 합심해 입법을 추진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