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정부, 일본 시마네현의 소위 '독도의 날' 행사 강력 항의, 행사 철폐 촉구

외교부 대변인 성명…"독도 도발 즉각 중단하고, 역사 겸허히 직시해야"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19-02-22 오후 3:01:12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정부는 22일 일본 시마네현이 '제14회 다케시마(竹島·일본이 주장하는 독도의 명칭)의 날' 행사를 연 데 대해 강력히 항의하고 행사의 철폐를 촉구했다.

 정부는 이 날 외교부 대변인 성명을 내고 “일본 지방정부가 독도 도발 행사를 개최하고 동 행사에 일본 정부의 고위급 인사가 참석하는 등 일본측이 독도에 대한 부당한 주장을 지속하고 있는 데 대해 강력히 항의하며, 동 행사의 철폐를 다시 한 번 엄중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정부는 이어 “일본 정부는 역사적‧지리적‧국제법적으로 명백한 우리 고유의 영토인 독도에 대한 일체의 도발을 즉각 중단하고, 역사를 겸허히 직시하는 자세를 보여주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일본 정부는 이 날 오후 마쓰에(松江)시에서 열린 행사에 차관급인 안도 히로시(安藤裕) 내각부 정무관을 파견했다.

 시마네현은 2005년 3월에 2월 22일을 다케시마의 날로 정한 조례로 만들고 이듬해부터 기념행사를 열어왔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0.7.16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强軍육성, 혹서기 안전 예방으로부터
전 세계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코로나19> 확진자가 총 1천..
깜짝뉴스 더보기
밤마다 찾아오는 불청객…‘불면증’ 예방하려면?
현대인의 발병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질병인 ‘불면증&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