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젊음아! 우리가 간다.”- 향군, '2019년 대학생 휴전선답사 국토대장정’ 출발

75개대학 84명 대학생 6박 7일간 827Km 안보현장 답사 …병영체험 병행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9-06-25 오후 1:33:01
공유:
소셜댓글 : 1
twitter facebook

 대한민국 최고․최대 안보단체인 대한민국재향군인회(회장 김진호, 이하 향군)가 젊은 세대의 호국정신 함양을 위해 지난 2008년부터 매년 진행하고 있는 대학생 휴전선 답사가 올해로 12회를 맞아 대장정의 막을 올렸다.

 향군은 25일 오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6·25 기념행사에 이어, ‘2019년 대학생 휴전선 답사 국토대장정 출정식’을 갖고 젊은 안보역군들의 조국수호 의지를 다지는 힘찬 발걸음을 내딛었다.

 ▲ 대한민국재향군인회가 젊은 세대의 호국정신 함양을 위해 지난 2008년부터 매년 진행하고 있는 대학생 휴전선 답사가 올해로 12회를 맞아 대장정의 막을 올렸다.ⓒkonas.net


 『향군 대학생 휴전선 답사 국토대장정』은 이날 국립 서울현충원 참배를 시작으로 7월1일까지 6박 7일간 서부 전선에서 동부전선을 가로질러 827Km 안보현장을 답사하고 군부대 견학과 병영체험도 함께한다.

 특히 이번에는 최전방 GP 철거 현장까지 답사해 참가 대학생들에게는 분단의 현실을 체험하고 국가안보의 중요성과 통일의 필요성을 가슴깊이 되새기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향군 대학생 휴전선 답사 국토대장정』에 참가한 남녀 대학생들이 대장정에 임하는 결의를 다지고 있다.ⓒkonas.net


 대원들은 지난 4월 22일부터 5월 31일까지 전국 75개 대학교에서 지원한 희망자 200여명 중 84명(남학생 44명, 여학생 40명)이 최종 선발됐다.

 배상기 사무총장은 이날 김진호 회장을 대신한 출정식 격려사를 통해 “선열들의 투혼과 희생이 깃든 안보현장을 답사하면서 자신을 극기하는 가운데 부쩍 성장한 자신을 발견하게 되고, 동료 대원들과 동고동락하며 함께 걷는 발걸음에서 나 혼자가 아닌 우리는 하나임을 깨닫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 25일부터 7월1일까지 6박 7일간 서부 전선에서 동부전선을 가로질러 827Km 안보현장을 답사하고 군부대 견학과 병영체험도 함께할  『향군 대학생 휴전선 답사 국토대장정』 참가자들이 출정식 후 힘차게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konas.net


이어 “분단된 조국 대한민국의 안보현장을 온몸으로 체험하면서 나라를 위해 헌신한 순국선열들과 호국 영령들의 거룩하고 숭고한 희생을 되새겨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익산사무국장 백경민(bgm5498)   

    2019년 대학생 휴전선 답사 국토대장정을 시작하는 젊은 안보역군들의 조국수호 의지를 다지는 힘찬 발걸음을 응원하며 파이팅! 하세요

    2019-06-27 오전 11:19:51
    찬성0반대0
1
    2019.12.14 토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외교부, 차세대 전자여권 디자인 확정
2020년부터 발급될 예정인 차세대 전자여권의 디자인이 17일 심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