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정부, 수단 홍수 피해에 30만달러 규모 인도적 지원키로

식료품 및 식수·의약품·방역 등 긴급 구호활동 전반에 사용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9-10-01 오전 9:39:48
공유:
소셜댓글 : 0
twitter facebook

 정부는 지난 8월 내내 지속된 폭우로 심각한 홍수 피해를 입은 수단에 국제연합 인도지원조정실(UN OCHA)을 통해 30만미불 규모의 인도적 지원을 제공하기로 했다.

 외교부에 따르면 수단의 홍수 피해 현황은 9월 22일 기준 사망 78명, 이재민 약 34만명, 가옥 약 4.5만채 파괴, 콜레라 의심환자 187건 발생 등이다.
 
 이번 지원금 30만불은 식료품 및 식수 지원, 의약품 지원, 방역 등 긴급 구호 활동 전반에 사용될 예정으로, 홍수 피해 주민들의 조속한 생활 안정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수단의 홍수 피해에 대한 국제사회의 지원 동향은 미국 2백만불, 카타르 5백만불, 유럽연합 생수필터 1,000개와 위생키트 400개 등, 사우디 텐트 1,000개와 의약품 5톤 등이다.

 우리 정부는 앞으로도 자연재해로 피해를 입은 국가와 국민들에 대한 인도적 지원을 지속해 나갈 예정이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facebook twitter 인쇄하기 책갈피저장 메일보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19.11.21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깜짝뉴스 더보기
외교부, 차세대 전자여권 디자인 확정
2020년부터 발급될 예정인 차세대 전자여권의 디자인이 17일 심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