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우리나라, 유엔개발계획 등 집행이사회 의장직 성공적 완수

유엔의 인권, 평화․안보, 개발 분야에서 외교 지평 넓혀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19-12-17 오후 3:26:31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조현 주유엔대사는 16일 오전 뉴욕 유엔본부에서 개최된 2020년도 의장단 선출을 위한 집행이사회 회의 주재를 끝으로, 지난 1년 간 우리나라의 유엔개발계획(UNDP)․유엔인구기금(UNFPA)․유엔사업서비스기구(UNOPS) 집행이사회 의장 활동을 마무리했다.

 조현 대사는 지난 10월 주유엔대사 부임 직후부터 전임 조태열 대사가 작년 12월부터 맡아온 의장직을 이어받아 활동해 왔다.

 1994년 유엔개발계획(UNDP) 등 집행이사회 출범 이후 최초로 이루어진 우리나라의 동 의장직 수임은 안토니우 구테레쉬 유엔 사무총장이 주도하는 유엔개발체제 개혁 이행이 본격화된 첫 해에 이루어졌다.

 우리나라는 개혁에 발맞춰 각 기구와 민간기업을 포함한 다양한 외부 이해관계자 간 폭넓은 협력 관계 구축, 인도적 지원-개발-평화 연계, 여타 유엔개발기구 집행이사회 의장단과의 긴밀한 협력 등에 초점을 두고 의장직을 수행했다.

 외교부는 이와 같은 우리의 의장 활동은 각 기구의 개발 활동 전반에 대해 점검하고 감독하는 집행이사회의 고유 기능이 원활하게 수행되도록 한데 더해, 집행이사회를 각 기구의 운영 방향에 관한 전략적 논의의 장으로 격상시키는 데도 의미있는 기여를 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집행이사회 계기 각 기구 수장과 집행이사국 간 상호대화(Interactive Dialogue)를 개최하는 새로운 업무방식을 도입하고, 집행이사회 논의를 주도하면서도 서로 다른 의견에 대한 공정하고 개방적인 자세를 견지함으로써 다자체제의 안정성을 제고하는 데도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고 덧붙였다.

 외교부는 우리나라가 2015년 경제사회이사회(ECOSOC) 의장, 2016년 인권이사회 의장, 2017년 평화구축위원회 의장을 수임한 데 이어 이번에 유엔개발계획(UNDP)․유엔인구기금(UNFPA)․유엔사업서비스기구(UNOPS) 집행이사회 의장 활동을 성공적으로 완수함으로써, 경제․사회 분야는 물론, 유엔의 3대 분야로 일컬어지는 인권, 평화․안보, 개발 모두에서 우리 유엔 외교의 지평을 더욱 넓힌 것으로 평가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0.6.4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6월이면 떠오르는 어느 현충일 후일담(後日譚)
10년도 훨씬 더 지난 어느 때인 듯하다. 그 해도 어김없이 6월 6..
깜짝뉴스 더보기
밤마다 찾아오는 불청객…‘불면증’ 예방하려면?
현대인의 발병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질병인 ‘불면증&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