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국방부, "군 장병 코로나19 상황 속 사전투표 참여"

10∼11일 양일간...마스크 쓰기·발열 체크·2m 간격유지 등 예방수칙 준수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20-04-09 오후 3:55:16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국방부는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가 10∼11일 이틀동안 실시됨에 따라 군 장병들이 코로나19 상황에서도 투표에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고 9일 밝혔다.

 일반 장병들은 주민등록상 주소지를 벗어나 생활하는 경우가 대다수이기 때문에 내일부터 실시되는 사전투표에 참여하게 된다. 다만 최전방 경계부대, 함정근무자 등은 사전신청을 통해 거소투표가 가능하다.

 국방부는 “이번 4·15총선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 투표해야 하는 만큼 우리 장병들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투표 전 ‘코로나19’ 예방수칙과 투표절차를 철저히 숙지하고 준수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장병들은 투표소 내 본인 확인시 외에는 마스크를 착용하고 앞사람과 2m 간격을 유지하며,  발열체크를 통해 이상증상이 있을시 임시기표소에서 투표한다.

 또 군의 예방적 관리대상 장병들은 거소투표는 불가하지만 사전투표와 선거일 투표로 투표권을 행사할 수 있다.

 예방적 관리대상 장병은 보건당국 기준의 격리자는 아니지만 단체생활을 하는 군의 특성상 더욱 엄격한 기준에 따라 관리하는 대상이다.

 이들은 투표시에도 일반 장병과 분리된 별도 차량으로 투표소로 이동하게 되며, 격리장소부터 투표 후 복귀까지 차량소독, 출발 전 발열체크, 손씻기 등의 보건대책을 강구하고 투표에 참여하게 된다.

 확진자는 사전에 거소투표를 신청한 경우 거소투표가 가능하다.

 국방부는 “정치적 중립 준수를 통한 공명선거 실천과 더불어 ‘코로나19’ 위기상황 속에서도 전 장병이 안전하게 투표에 참여해 ‘내일을 바꾸는 올바른 선택이자, 행복한 대한민국을 만드는 아름다운 일’에 동참할 수 있도록 투표권을 적극 보장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1.1.17 일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코로나19 팬데믹 상황 하 북한 김정은 활동은?
“국가 경제발전 5개년 전략수행 기간이 지난해까지 끝났..
깜짝뉴스 더보기
밤마다 찾아오는 불청객…‘불면증’ 예방하려면?
현대인의 발병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질병인 ‘불면증&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