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한-중 고위관리 화상회의...한중일 정상회의 연내 개최 추진

“코로나19 사태 하 한중일 협력을 위한 양국 의지 재확인”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20-06-11 오후 4:10:21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외교부는 11일 김건 차관보와 뤄 자오후이(羅照輝) 중국 외교부 부부장이 한-중 고위관리 화상회의를 갖고, 한중일 3국 협력, ASEAN+3 협력 및 상호 관심사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 양측은 올해 우리나라가 의장국인 한중일 정상회의 개최 문제를 포함한 3국 협력 추진 방향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 외교부는 11일 한중 고위관리 화상회의를 열었다.[외교부 제공] ⓒkonas.net


  양측은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에도 3국 정상회의의 연내 개최를 위해 긴밀히 소통하고 협의해 코로나19가 초래하는 제반 환경 변화에 대한 대응을 포함한 다양한 분야에 있어 3국 협력 심화‧확대를 위한 양국간 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아울러 양측은 ASEAN+3(APT) 차원의 3국 협력 증진 방안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

 양측은 지난 4월 14일 열린 ASEAN+3 특별 화상정상회의가 코로나19 대응에 있어 역내국간 공조 의지를 결집하는 계기가 되었음을 평가하고, 동 회의 후속조치가 충실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력해 나가자는 데 인식을 같이했다.

 외교부는 “이번 회의는 한중일 3국 협력을 담당하는 양국 고위관리간 소통의 일환으로 개최됐다”며, “양측은 향후에도 3국 협력 증진을 위한 양국간 긴밀한 소통과 협의를 지속해 나가기로 했다”고 전했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0.8.6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히로시마 원폭투하 75년...그런데 아직도?
흔히 인간은 ‘망각의 동물’이라고들 한다. ‘(..
깜짝뉴스 더보기
밤마다 찾아오는 불청객…‘불면증’ 예방하려면?
현대인의 발병률이 점점 높아지고 있는 질병인 ‘불면증&r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