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국가보훈처, 개인 맞춤형 보훈서비스 『나만의 예우』 시스템 개발

국가보훈대상자가 지원받을 수 있는 전체 보훈서비스 한 눈에 확인·신청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0-06-17 오후 1:28:59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국가보훈처는 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행정안전부와 함께 국가보훈대상자가 지원받을 수 있는 전체 보훈서비스를 한 눈에 확인하고 신청할 수 있는 개인 맞춤형 보훈서비스, ‘나만의 예우’시스템을 개발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디지털 정부혁신 ‘범정부 생애주기 패키지 서비스 확대’의 일환으로 흩어져 있는 보훈서비스를 보훈대상자 관점에서 통합하여 제공하는 것으로, 국가유공자와 유가족이 중앙정부에서 제공하는 지원은 물론 지방자치단체의 보훈관련 서비스도 한 눈에 확인할 수 있어 그동안 몰라서 지원하지 못하는 일이 없도록 획기적으로 개선한 것이다.

 서비스 이용은 ‘나만의 예우’ 누리집(https://pmp.mpva.go.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6월 말까지 프로그램 오류 개선과 불편사항 의견 반영 등 시범운영을 마치고 다음 달 7월부터 본격적인 서비스를 실시한다.

 ‘나만의 예우’시스템은 국가유공자와 유가족이 국가보훈처 소관 법령에 의해 지원받을 수 있는 보훈급여금, 교육, 취업, 의료지원 등 46종의 서비스와 수송시설 이용 지원, 각종 요금 감면․수수료 면제 등 타 법에 의해 지원되는 37종을 포함하여 총 83종의 서비스를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국가보훈처의 내부 시스템과 연계하여 간단한 본인 인증을 통해 현재 지원받고 있는 서비스 전체를 확인할 수 있도록 시스템을 구현해, 사망 등으로 유족이 변경되거나 상이등급이 달라졌을 경우, 그리고 가구소득이 변경되었을 경우 등에도 서비스 지원대상의 해당 여부를 모의계산해 볼 수 있다.

 아울러 정부24 시스템과 상호 연계하여 ‘나만의 예우’시스템에서 원스톱으로 정부24를 통한 온라인 민원신청이 가능하도록 민원서비스에 대한 접근성을 높였다. 여기에 전기, 난방, 가스, 이동통신 등 공공요금 4종의 감면 신청 및 결과 안내가 가능하게 되었고, 정부24에서 지원되지 않는 민원은 온라인 신청이 가능하도록 기능을 개선하였다.

 더불어 정부24를 통해 온라인 신청이 가능한 민원 중 11종을 즉시 발급으로 개선하고 민원처리 결과와 지원사항에 변동이 있는 경우에도 안내하여 디지털 격차로 인해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조치했다.

 한편 행정안전부는 기존 출산, 상속과 관련한 생애주기 패키지 서비스에 추가하여 올해는 전입, 임신, 돌봄, 보훈 등 4종을 추가하고, ’22년까지 취업, 창업 등 국민생활과 밀접한 과제 중심으로 11종까지 범정부 생애주기 패키지 서비스 확대하여 국민이 체감하는 정부혁신 성과 창출을 위해 노력할 예정이다.

 국가보훈처는“정부혁신의 흐름에 발맞춰 중앙부처 및 지자체 등 유관기관과 적극적인 협업으로 국가유공자와 유가족이 미처 몰라서 지원을 못 받는 일이 없도록, 쉽고 편리한 서비스를 통해 모든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생활밀착형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3.2.2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나토와 세계평화, 신냉전시대 한미동맹을 돌아보다
나토의 출범과 국제정세에 따른 역할 진화나토(North Atlantic T..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신청 때 가족관계증명서 종이제출 사라져
앞으로는 민원신청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를 종이서류로 발급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