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방사청, 무기체계 운용성 향상 지원 사업계획 설명회 28일 개최

무기체계 개선사항 신속 조치 통해 군 능력 향상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1-09-27 오전 11:03:20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방위사업청은 오는 28일 한국방위산업진흥회에서 관심업체를 대상으로 사업 추진과 관련된 사전 정보 제공을 위해 무기체계 운용성 향상 지원사업 계획(‘현존전력 성능 극대화 사업’으로 명칭 변경 예정)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무기체계 운용성 향상 지원사업은 운용 중이거나 생산단계에 있는 무기체계의 개선 필요사항을 신속하게 조치하기 위해 총사업비 200억 미만, 사업기간 2년 이내로 추진하는 성능개량 사업으로, 군에서 운용 중인 무기체계의 노후화, 기술 진부화로 인해 장비의 가동률, 사용자 안정성, 전력 성능 저하 등의 문제가 발생할 수 있다는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하여 ’20년 9월부터 무기체계 운용성 향상 지원사업을 신설하였다.

 ’20년에 계약된 「티에이(TA)-50 배터리 시스템 개선」등 3개의 사업(예산 172억 원)은 정상 진행 중이며 ’21년은 「케이(K)21 보병 전투차량 핵심부품 성능 향상」등 3개의 사업(예산 200억 원)이 신규 선정되어 사업 추진계획을 수립 중이다.

 또한 무기체계 운용성 향상 확대를 위해 관련기관(국방부, 청, 각 군 등)이 협업하여 ’22년에 적용 가능한 60여 건을 식별하였고 이번 사업계획 설명회에서는 본 지원 사업 및 식별된 60여 건의 대상사업에 대한 설명이 진행될 계획이다.

 이번 설명회는 육군의 경우,「씨에이치(CH)-47디(D) 장거리 운용 헬기 임무수행능력 향상」등 총기류, 무전기, 차량 등 20여 건의 사업, 해군․해병대는 「함정 자기장 교정장비 성능개선」등 함정 기관감시제어장치, 전자광학 추적 장비 등 20여 건의 사업, 그리고 공군은 「항공기 장착 무장 운용 영역 성능개선」등 모의비행훈련장비, 조종사 디브리핑 체계 등 10여 건의 사업에 대해 설명하고, 방사청은「관성항법장치 초기 정렬 시간 단축 등 성능개선」등 유도등 장치, 영상 전시기 등 10여 건의 사업에 대해 설명한다.

 방사청은 이 사업을 위해 ’22년에 2,692억 원을 투자할 계획이며, 관련된 제도 보완과 지침 마련 작업을 동시에 진행 중이다. 또한 이번 사업계획 설명회 후 10월 중에 ’22년 사업을 최종 확정하고, 내년부터 사업별로 입찰 공고할 계획이다.

 방사청은 무기체계 운용성 향상 지원사업을 통해 그동안 군의 누적된 무기체계의 개선 필요사항을 신속히 조치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였으며, 기존의 무기체계 소요 이외의 새로운 성능개량 시장 제공을 통해 중소기업 육성 추진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강은호 방위사업청장은 “앞으로도 군에서 운용 중인 무기체계의 개선 필요사항을 적기에 파악한 후 신속한 조치를 통해 우리 군의 작전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게 지원하겠다.”고 말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2.12.8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혹한의 기적, 장진호전투와 흥남철수작전
1950년 11월 영하 40도를 오르내리는 북풍한설 속 장진호 지역..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신청 때 가족관계증명서 종이제출 사라져
앞으로는 민원신청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를 종이서류로 발급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