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다자외교조정관, ‘개발원조위원회 60년 성과와 도전과제’ 논의

선진 공여국으로 발전한 우리나라의 성공요인과 기여방안 설명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21-10-06 오후 3:13:34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함상욱 외교부 다자외교조정관은 5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개발원조위원회[DAC] 출범 60주년 기념 화상행사’에 참석해 DAC 60년 성과와 도전과제에 대해 논의했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OECD DAC은 국제사회 원조의 90%이상을 담당하는 주요 공여국 모임으로 개발협력의 원칙과 규범을 정립하고, 국제담론을 선도하는 OECD 산하 위원회다.

 OECD DAC이 주관한 이번 행사에는 수잔나 무어헤드 OECD DAC 의장의 진행 하에 국제기구, 선진공여국 대표 등 8명이 참석하여 토론했다. 

 1세션에서는 함상욱 외교부 다자외교조정관과 헬렌 클라크 전 뉴질랜드 총리(전 유엔개발계획[UNDP] 사무총장), 에릭 솔하임 전 유엔환경계획[UNEP] 사무총장(전 OECD DAC 의장), 샬로테 페트리 고르니츠카 유엔아동기금[UNICEF] 사무차장(전 OECD DAC 의장), 파베우 야브온스키 폴란드 경제·개발협력 담당 외교차관이 참석하여 DAC의 지난 60년간의 역사와 성과에 대해 논의했다.

 2세션에서는 마소드 아흐메드 세계개발센터(Center for Global Development) 대표, 아니타 바티아 유엔여성기구(UN Women) 사무부총장, 잉그리드 브로츠코바 슬로바키아 외교차관, 이브라힘 마야키 아프리카 개발을 위한 새로운 파트너십[NEPAD] 대표 겸 사헬 및 서아프리카클럽[SWAC] 명예회장이 개발의 미래와 DAC의 역할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함 조정관은 빈곤, 분쟁, 코로나19 등 지난 60년간 시대별로 변화해온 범지구적 개발과제 해결을 위한 OECD DAC의 노력과 성과를 평가하고, 최빈국에서 선진 공여국으로 발전한 우리나라의 성공요인과 기여방안을 설명했다. 

 한 세대 만에 고도 경제성장과 민주화를 이룰 수 있었던 요인으로 국가 스스로가 발전을 만들어가는 주인의식, 지속가능한 발전의 근간이 되는 인적자원 개발, 효과적인 민관 파트너십 구축과 개발원조를 넘어선 다양한 개발재원 동원, 우리 국민의 개발에 대한 확신과 열망을 강조했다.

 외교부는 “이번 행사는 국제사회의 개발협력의 발전과정과 성과를 돌아보고 현재 및 다음 세대가 직면할 도전 과제에 대한 미래지향적 해결방향을 모색하는 계기가 됐다”고 평가했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1.12.1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우리 안보현실과 다자정보공유 협력
미래학자 앨빈 토플러가 그의 저서「제3의 물결」에서 21세기를 ..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처리법령 개정 시행, 국민 서류제출 불편 해소
민원인이 요구하면 민원 처리 과정에서 본인에 관한 행정정보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