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국과연, 비행시험 통해 지향성적외선방해장비 항공기 적용성 확인

휴대용 대공미사일 방어기술 발전 견인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2-01-12 오후 4:23:03
공유:
소셜댓글 : 2
facebook

 국방과학연구소(ADD)는 국내 독자개발했던 지향성적외선방해장비(DIRCM: Directional Infrared Countermeasures)의 항공기 적용가능성을 비행시험을 통해 확인, 항공기의 생존성을 향상시키는 기회를 마련했다고 12일 밝혔다.

 지향성적외선방해장비는 항공기에 탑재돼 휴대용 대공미사일로부터 항공기를 방어하는 장비로, 미사일이 항공기에서 발생하는 열을 추적하는 점을 이용한다.

 미사일경보장치(MWR: Missile Warning Receiver)가 미사일을 탐지해 공격 방향을 제공하면, 지향성적외선방해장비는 빠르게 그 방향을 지향해 미사일을 추적하고 레이저빔을 조사한다. 그 결과 휴대용 대공미사일은 항공기를 더 이상 추적할 수 없는 상태가 된다.

 ADD는 한화시스템과 '20년부터 '21년까지 방위사업청의 핵심기술사업을 통해 장비의 최초운용시험평가(IOT&E: Initial Operational Test & Evaluation)를 진행했다.

 

 ▲ 지향성적외선방해장비 운용개념(국과연 자료 제공)ⓒkonas.net


그 결과 헬리콥터를 활용한 비행시험에서 미사일경보장치와 연동해 지향성적외선방해장비의 성능을 입증했다. 특히 가까운 거리에서 공격해오는 휴대용 대공미사일도 방어할 수 있도록 대응시간이 획기적으로 단축된 것을 확인했다.

 해당 기술은 향후 다양한 항공기에 적용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이며, 더 높은 출력의 레이저를 적용하면 헬리콥터뿐만 아니라 대형항공기의 생존성을 향상시키는데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G-Crusader(crusader)   

    @ CCD/CMOS에...고출력-레이져가 비추면...saturated되면서...seeker반응이 안나오긴 하겟군요~??ㅎ

    2022-01-13 오후 1:19:23
    찬성0반대0
  • G-Crusader(crusader)   

    @ 이건 반도에 흔한..."과장-광고"는 아니길~~??ㅎ 지향성-레이져로...IR-seeker를 고장 낸다는...그런-개념 인가요~??

    2022-01-13 오후 1:17:55
    찬성0반대0
1
    2022.1.29 토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뉴 노멀(New Normal) 시대의 새해맞이
자동차 운전석에 앉아 신호가 바뀌기를 기다리던 한 남자의 눈..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신청 때 가족관계증명서 종이제출 사라져
앞으로는 민원신청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를 종이서류로 발급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