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서욱 국방장관, 한-프랑스 국방장관회담 및 프랑스 상원 외교·국방위원장과 면담

우주·사이버·AI 등 신안보 영역에서의 협력 강화 논의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2-02-15 오전 9:27:59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서욱 국방부장관은 14일(프랑스 현지시각) 프랑스 파리에서 플로랑스 파를리 프랑스 국방장관과 한-프랑스 국방장관회담을 개최하고 인태지역 내 안보환경에 대한 의견을 교환했다.

 파를리 장관은 프랑스가 오래 전부터 인태지역 내 평화와 안정에 기여하기 위해 노력해왔다면서 이러한 취지에서 역내 핵심 국가인 한국과 협력을 강화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국방부에 따르면 양 장관은 2018년 한-프랑스 정상회담에서 양국 간 국방협력을 활성화하기로 합의한 것을 구체적으로 이행하여 국방 분야에서도 ‘포괄적 동반자 관계’를 구현해 나가는 방안에 대해 논의하고, 특히 우주·사이버·AI 등 신안보 영역에서의 협력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한편, 파를리 국방장관은 최근 우크라이나 사태의 평화적 해결을 위해 EU이사회 의장국이자 NATO 핵심 회원국으로서 프랑스가 러시아 측과 협의를 주도하는 등 많은 노력을 기울여오고 있다며, 최근 우크라이나 현지 상황에 대해 프랑스가 보유하고 있는 정보를 공유하였으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협력체계를 유지해 나기로 했다.

 파를리 장관은 또한 프랑스는 한반도 상황에 대한 관심이 크다면서 프랑스는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 구축을 위한 우리 정부의 노력을 지지하며 ’22년 유럽연합(EU) 이사회 의장국이자 유엔 안보리 상임이사국인 프랑스가 한반도 비핵화 및 항구적 평화 구축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서 장관은 한-프랑스 국방장관회담 직후 크리스티앙 캉봉 프랑스 상원 외교·국방위원장과 면담을 갖고, 최근 한반도 상황에 대한 설명과 특히 프랑스 상원에서 「한국전쟁 종전선언 채택을 위한 프랑스 정부의 노력을 촉구하는 결의안」이 만장일치로 통과된 데 대해 사의를 표명했다.

 이에 대해 캉봉 위원장은 프랑스 상원으로서는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의 진전을 기원한다는 취지에서 종전선언 지지 결의안을 추진했다고 말하면서 동 결의안이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 구축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한편 서 장관은 프랑스 방문 계기에 파리 4구에 소재한 프랑스군 6·25전쟁 참전기념비를 찾아 헌화하고 프랑스군의 희생을 추모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3.10.2 월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북러 정상회담과 우리의 자세
지난 9월 10일 평양을 출발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블라디미..
깜짝뉴스 더보기
행안부, 재외동포 국적과 거주지가 달라 겪는 행정서비스 어려움 해소
내년부터는 국내 통신사의 휴대전화가 없는 재외국민들도 여권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