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병무청, 2년6개월만에 사회복무연수센터 집합교육 재개

교육생 안전을 최우선으로 철저히 준비
Written by. 이숙경   입력 : 2022-07-04 오후 2:21:50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병무청은 코로나19로 중단되었던 사회복무요원 집합교육을 4일부터 재개한다고 밝혔다.

 ▲ 집합교육이 재개된 4일 병무청 사회복무연수센터(충북 보은)에서 입교식이 열리고 있다.
[병무청 제공] ⓒkonas.net



 병무청 사회복무연수센터는 코로나19로 인해 지난 2년 6개월 동안 대면 집합교육 방식 대신 실시간 온라인 교육으로 전환하여 실시했다.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및 생활치료센터 사용중단에 따라 앞으로는 모든 교육과정을 집합교육으로 전환하여 운영하게 된다고 병무청은 설명했다.

 사회복무요원 교육은 복무기본과정, 새롬과정(4박 5일)과 디딤과정, 나래과정, 이음과정(2박 3일) 등 5개 교육과정이 있으며, 올해는 30,008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상반기는 실시간 온라인 방식으로 14,204명(47.3%) 교육했으며, 하반기는 15,804명(52.7%)을 집합교육으로 실시할 계획이다.

 집합교육 재개에 따라 교육생 편의 및 안전을 위하여 모든 시설의 방역, 침구 교체, 청소 등 시설을 정비하였으며, 감염병 발생 대비 교육 운영 매뉴얼을 꼼꼼히 만드는 등 철저히 대비하고 있다. 

 이기식 병무청장은 “국민의 행복을 위해 헌신하는 사회복무요원 양성이라는 목표를 가지고, 사회복무요원들이 안심하고 교육받을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konas)

코나스 이숙경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2.11.27 일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베를린 장벽 붕괴와 통일 한국을 위한 향군의 勇進
독일이 통일된 지도 올해로 33년이 된다. 서독과 동독은 1945년 ..
깜짝뉴스 더보기
민원신청 때 가족관계증명서 종이제출 사라져
앞으로는 민원신청에 필요한 가족관계증명서를 종이서류로 발급받..