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군·관·경·소방 합동, 정부대전청사에서 드론 폭발·화재 발생 대응 훈련

드론 테러에 대한 대응역량 강화하고 기관별 대응체계 확립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2-10-25 오전 10:32:07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드론 테러에 대한 대응역량을 강화하고 기관별 대응체계 확립을 위한 ‘유관기관 합동훈련’이 25일 행정안전부 정부청사관리본부 대전청사관리소에서 실시된다.

 대전청사관리소는 최근 드론을 이용한 정부청사 무단촬영과 테러 발생 우려가 높아짐에 따라 이번 훈련을 계획하게 되었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정부청사 불법드론 적발 건수는 ’18년부터 모두 15건(세종 12건, 과천 2건, 대전 1건)에 이른다.

 이번 훈련에는 정부대전청사 방호를 책임지는 대전청사관리소 등 5개기관(505여단 2대대, 대전경찰청 특공대, 둔산경찰서, 둔산소방서 샘머리119안전센터)에서 40여 명이 참여하며, 공중위협 대응체계 구축을 위해 도입한 안티드론건을 포함하여 펌프차, 폭발물 탐지견, 폭발물 해체 장비 등이 투입된다.

 훈련은 정부대전청사 남문(1초소) 상공에 불법 드론이 출현하여 폭발물 테러 및 화재를 일으키자 이를 대응하는 상황으로 진행된다.

 먼저, 불법 드론 2대가 정부대전청사 울타리 내부로 침투하면 안티드론건을 활용하여 전파를 차단해 드론 비행 제어권을 무력화하고, 드론 조종자 위치를 파악하여 청원경찰 대기조가 제압한 후 둔산경찰서 긴급현장상황반에 드론 조종자를 인계하는 훈련이 실시된다.

 이후, 남문 국기 게양대 일대에 폭발물로 의심되는 물체를 발견하면, 505여단 2대대에서 폭발물 인근 지역에 대한 현장을 보존하고 대전광역시경찰청 특공대에서 폭발물을 해체하는 훈련이 진행된다.

 마지막으로 나머지 불법 드론 1대가 정부대전청사 사무동 건물에 충돌하여 화재가 발생하자 정부대전청사 자위소방대가 초동 대응을 하고 둔산소방서 샘머리119안전센터가 출동하여 화재를 진압하는 것으로 훈련은 마무리된다.

 대전청사관리소는 지난 2021년 12월에 공중위협 대응체계 구축을 위해 조달청 혁신제품 구매제도를 통해서 도입한 안티드론건을 활용하여 불법 드론 대응능력을 중점적으로 점검할 예정이다.

 정윤한 대전청사관리소 소장은 “최근 드론을 이용한 테러의 위협이 증대되는 상황에서 철저한 사전 준비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주기적인 훈련을 통해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관계를 유지하고, 불법 드론 대응 시스템을 구축하여 빈틈없는 청사방호를 유지하겠다”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3.9.27 수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북러 정상회담과 우리의 자세
지난 9월 10일 평양을 출발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블라디미..
깜짝뉴스 더보기
행안부, 재외동포 국적과 거주지가 달라 겪는 행정서비스 어려움 해소
내년부터는 국내 통신사의 휴대전화가 없는 재외국민들도 여권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