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행안부, 北 국지도발 대비한 상황조치훈련 실시

주민보호 위한 기관별 임무와 역할 확립 통한 대응 역량 강화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3-04-18 오전 10:14:56
공유:
소셜댓글 : 5
facebook

 행정안전부는 17일 오후 2시 북한군의 무인기 침공, 지속적인 탄도미사일 발사 등 국지도발에 대비한 상황조치훈련을 중앙재난안전상황실에서 실시했다.

 이날 훈련은 인천광역시 연평도 포격 도발 상황과 경기도 고양시 국가중요시설에 발생한 무인기에 의한 피해 상황을 가정하여, 중앙부처와 지자체, 군‧경‧소방 등 유관기관이 참여하여 국지도발시 범정부 대응체계 강화에 중점을 두고 실시되었다.

 먼저, 연평도 포격 도발 상황에 대한 훈련은 지난 2010년 실제 발생한 것과 동일한 상황을 가정하여 신속한 주민 출도(出島)와 출도 주민에 대한 임시 주거지‧편의시설 제공 등 수용 구호 위주로 진행하고, 민방위대 동원, 함정을 이용한 출도와 군의 경계 지원, 저유고 화재에 따른 산불 방지와 토양 오염 정화 등을 실시하였다.

 고양시 국가중요시설 피해 상황 대처는 최근 위협이 증대되고 있는 무인기 침공 상황을 가정하여, 무인기 추락으로 인한 화재와 유독가스 발생에 따른 신속한 주민대피, 주변지역 오염에 대한 조치 훈련을 실시하였다.

 행정안전부는 작년에 서해5도 주민보호를 위한 범정부 대토론회를 두 차례 개최한 바 있으며, 이를 통해 북한군 국지도발시 관계기관별 임무와 역할을 담은 ‘국지도발 상황시 서해5도 주민보호 지침’을 마련했다. 이번 훈련은 지난해 마련한 지침을 적용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행안부는 올해 8월에는 이날 실시된 도상훈련을 현장훈련으로 확대하여 주민보호체계를 단계적으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성호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북한의 도발시 관계기관 협업을 통한 주민 보호가 최우선”이라며, “이번 훈련을 통해 위기 대응 역량을 강화하여 북한의 어떠한 도발에도 흔들림 없는 주민 보호 체계를 확립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G-Crusader(crusader)   

    @@@ "뇌물조아라 하는자~ 토색하는 자들과는 사귀지도 말라~!!"Amen.

    2023-04-18 오전 11:48:16
    찬성0반대0
  • G-Crusader(crusader)   

    @ 남/북한이...[음주가무/뒷돈질]하는것...그거? 하나는 똑같더라~!! == "우리는 하나입네당~???"ㅎㅎㅎㅎㅎ

    2023-04-18 오전 11:45:30
    찬성0반대0
  • G-Crusader(crusader)   

    @ 좌익애들이...돈에 더? 민감하다니깐~?? == 민주82당의 돈-봉투사건~!!ㅎ 뒷돈/금일봉이 없인...정규-취직조차 안되는 나라엿단다~!!ㅎ MH-시절에 겪은 바란다~!!ㅎ (대체? 737인지? 747을 사오라는건지~???ㅎ 정확한-기종을 애길 안해주셔서리...ㅎㅎㅎ )

    2023-04-18 오전 11:44:15
    찬성0반대0
  • G-Crusader(crusader)   

    @ 얼어죽을...평화통일을 한다고...??ㅎ

    2023-04-18 오전 11:34:53
    찬성0반대0
  • G-Crusader(crusader)   

    @ MB때에...6천억인가 투자들 한다고~? 요새화 한다고들 하다가...?? 왜? 안햇는데...??ㅎ

    2023-04-18 오전 11:34:10
    찬성0반대0
1
    2023.10.1 일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북러 정상회담과 우리의 자세
지난 9월 10일 평양을 출발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블라디미..
깜짝뉴스 더보기
행안부, 재외동포 국적과 거주지가 달라 겪는 행정서비스 어려움 해소
내년부터는 국내 통신사의 휴대전화가 없는 재외국민들도 여권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