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방사청, 화력무기체계 품질 향상 현장 토의

무기체계 필수기능 향상방안 논의로 K-방산 비상
Written by. 최경선   입력 : 2023-05-18 오전 10:07:38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방위사업청은 최근 높은 수출 성과를 보이고 있는 K9자주포와 K10탄약운반차량 등 화력무기체계의 질적 향상을 도모하고자 육군 수도기계화보병사단을 방문하여 소통하고 협업하는 현장토의 시간을 가졌다.

 방위사업청은 현재 무기체계의 연구개발뿐만 아니라, 이미 전력화가 완료된 장비의 작전효율성을 높이기 위해『무기체계 필수기능 5요소』를 정의하여 지속적으로 개선소요를 발굴하는 등 운용자 중심의 지원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치고 있다.

 무기체계 필수기능 5요소는 K-방산수출 증대와 MZ세대의 군복무 확대 등 다양하게변화된 대내외 환경을 고려, 기존 성능 중심의 무기체계 개발방식에서 한 단계 도약을 위해 ①무기체계 안전성, ②편의성, ③상호 연결성, ④디자인, ⑤국방규격 등 무기체계 획득 및 운영 간 면밀하게 검토되어야 할 다섯 가지 요소를 말한다.

 이번 현장토의는 사업과 계약을 담당하는 방위사업청 화력사업부 전 직원과 소요를 담당하는 육군 기획관리참모부, 품질과 규격을 담당하는 국방기술품질원 및 국방기술진흥연구소 등이 참여한 가운데 실제 장비를 운용하고 있는 수도기계화보병사단 예하부대를 방문하여 무기체계 필수기능 향상방안을 논의하였으며, 장비를 직접 다루는 운용부대의 적극적인 참여 아래 이루어졌다.

 현장확인을 통해 개선소요가 식별된 무기체계는 K9자주포를 비롯하여 120mm자주박격포 및 사격지휘차량, 화생방정찰차 등 다수 장비이며 생산업체와 국방기술품원을 포함, 관련기관과의 효율적인 적용방안을 검토 후 신속하게 조치할 예정이다.

 방위사업청은 세계 4대 방산수출 강국 진입을 목표로 세우고, 이에 걸맞는 무기체계의 질적 우위를 확보하기 위해 소요군과 지속적으로 소통하며 선제적, 능동적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방위사업청 이명 화력사업부장은 “K-방산 주역으로 화력무기체계의 세계적 위상이 높아지고 있는 현 시점에서, 운용자 중심의 맞춤형 명품무기로 거듭날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며,“우리 장병들이 조금더 안전하고 편안한 환경에서 무기체계를 운용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기 위해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konas)

코나스 최경선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4.6.20 목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6.25전쟁 74주년 기념일과 한·미 동맹의 발전
다가오는 6월 25일은 6·25전쟁이 발발하고 74번째 맞이..
깜짝뉴스 더보기
‘자동차세 잊지 말고 납부하세요’…16일부터 7월 1일까지
상반기 자동차세 납부 기간이 오는 16일부터 시작된다.행정안전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