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안보뉴스 글씨확대글씨축소스크랩인쇄

국방부장관, 코리아 코커스 조 윌슨 미 하원의원 접견

한반도 안보정세 평가 및 역내 평화를 위한 한미 공조방안 논의
Written by. 박현미   입력 : 2024-01-29 오전 9:32:20
공유:
소셜댓글 : 0
facebook

신원식 국방부 장관은 지난 26일 방한 중인 조 윌슨 미 하원의원을 접견하고, 한미동맹 발전방안과 한반도 및 역내 안보정세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신 장관은 윌슨 의원이 미 연방 의회 내 지한파 의원 모임인 코리아 코커스 공동의장으로서 그동안 한미동맹 강화를 위한 의정활동을 열정적으로 수행해 온 점에 대해 깊은 사의를 표명했다.

특히, 신 장관은 윌슨 의원이 「2024 미 국방수권법(NDAA)」에 미국의 확장억제 공약이 강조될 수 있도록 노력한 데 사의를 표하며, 앞으로도 확장억제 실행력 강화를 위한 의회 차원의 관심을 요청했다.

이에 윌슨 의원은 하원 군사위 소속 의원으로서 한미 군사현안에 깊은 관심을 가지고 있음을 강조하며, 앞으로도 강력한 한미 연합방위태세가 유지될 수 있도록 의회 차원의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는 의지를 전했다.

또 지난해 한미동맹이 워싱턴선언, 캠프 데이비드 합의 등을 기반으로 획기적인 도약을 이루어 왔다고 평가하는 한편, 방산 분야에서 협력의 중요성도 강조하며, 양국이 긴밀히 공조하여 방산분야 공급망 안정을 제고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신 장관은 국제 안보정세의 불안정이 심화되는 상황에서, 북한의 도발도 지속적으로 이어지고 있는 바, 한반도 및 역내 평화와 안정을 위해 한미동맹을 중심으로 대북억제의 완전성을 제고하고 가치공유국과의 연대와 협력을 강화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윌슨 의원은 북한의 핵·미사일 개발은 한반도뿐만 아니라 국제사회 공동의 위협이라는 데 의견을 같이하면서, 북한의 비핵화를 견인하기 위한 국제사회의 공조가 더욱 필요한 시점이라는데 의견을 같이했다.

양측은 굳건한 한미동맹을 위해서는 정부뿐만 아니라 의회의 관심과 지지가 중요하다는 데 공감하면서, 한미동맹이 ‘글로벌 포괄적 전략동맹’으로 발전할 수 있도록 지속 협력하기로 했다. (konas)

코나스 박현미 기자

안보가 바로서야 나라가 바로선다
관련기사보기
소셜댓글
로그인선택하기 트위터 페이스복
원하는 계정으로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여 주십시요.
입력
    • 입력 된 100자 의견이 없습니다.
1
    2024.4.19 금요일
핫클릭 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안보칼럼 더보기
[안보칼럼] 새 시대, 새 통일 비젼을 담아 보자!
‘우리의 소원은 통일’이라는 노래도 있지만 통일은 ..
깜짝뉴스 더보기
“어머님, 사랑합니다! 건강하세요! 늘 행복하세요!”
김덕중(염현순) 신길1동 향군 고문의 모친이 금년 100세를 맞이했..